본문으로 바로가기

삼성디스플레이는 5월 20일 아산시 탕정면의 회사체육공원에서 직원과 가족, 지역 주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복한 나눔장터(벼룩시장)’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행복한 나눔장터’는 사용하지 않은 새 제품 및 사용기간이 얼마 되지않아 깨끗한 물건들을 이웃과 교환(판매)하는 벼룩시장과 지역예술인 통기타 공연, 가전제품 경매, 전통장 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으며, 행사를 통해 얻은 수익금은 지역의 저소득가정 아동 후원금으로 활용 예정입니다. 또한 자원재활용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다시 한 번 일깨우고, 지역주민과 나눔으로 하나되는 축제의 한마당이 됐습니다.

임직원 봉사자들은 벼룩시장 도우미 뿐만 아니라 공연과 다양한 체험활동 등 재능기부도 함께 펼쳤으며, 탕정종합사회복지관과 사회적 기업의 홍보관도 함께 마련돼 지역內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한 나눔 홍보활동도 함께 진행됐습니다.

가족과 함께 나눔장터에 참가한 이동석(38)씨는 “요즘 아이들이 미세먼지로 인해 환경에 대한 관심이 크다. 자원재활용을 통해 환경보호의 의미와 나눔의 기쁨을 아이들에게 알려줄 수 있는 시간이 됐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