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들이 한 뜻을 모아 ‘1미터 희망나눔’ 기금을 마련하여 나눔을 실천하였습니다.

관련글 보기: http://blog.samsungdisplay.com/724

지난 21일, 마련된 기금으로 주위의 장애우와 어르신들께 불편한 다리를 대신할 수 있도록 전동 휠체어와 실버카를 선물로 드렸는데요. 그 따뜻한 나눔의 이야기속으로 들어가보겠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충남도청에서 열린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 기금 전달식’에서 전동휠체어 85대와 실버카 350대를 충남도에 전달했습니다. 이 날 행사에 안희정 충남지사, 신한철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송백규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주민과 지자체, 기업이 나눔으로 하나되는 뜻 깊은 자리를 축하했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3월부터 4개월간 건강도 키우면서 사회공헌에 참여할 수 있는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은 참여자가 1미터를 걷거나, 자전거를 10미터 탈 때마다 1원씩 기부금이 적립되는 방식인데요. 지금까지 총 8,093명의 임직원이 참여하여 2억 2천만 원의 기금을 모금했습니다. 임직원들이 걸은 거리를 모두 합치면 25만 7천㎞로 지구를 무려 6바퀴 넘게 돌은 거리에 해당한답니다.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으로 마련된 전동휠체어와 실버카는 충남도청을 통해 도내 장애우와 어르신 435명에게 전달되어 불편한 다리를 대신하게 될 예정입니다. 충남도청 배동헌 장애인복지과장은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 후원으로 그 동안 도내 저소득 장애인 및 어르신들의 오랜 숙원사업을 해소해주는 계기가 되었고 많은 분들이 보행보조기를 이용할 때마다 기업의 따뜻한 동행에 행복해 하실 것이다.”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1미터 희망나눔’ 캠페인은 시작 한 달만에 6천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등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는데요. 누구나 즐겁게 참여할 수 있도록 ‘걷는 재미’와 ‘사회공헌’이라는 요소를 잘 조화시켰습니다. 또한, 자기가 얼마나 걸었는지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앱을 제공하여 참여자들에게 ‘보는 재미’도 선사하여 사회공헌에 쉽게 참여할 수 있게 했습니다.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던 삼성디스플레이 사회봉사단 장걸 과장은 “동료와 함께 걸으며 소통의 시간도 갖고, 나의 한 걸음이 이웃에게 힘이 되는 ‘즐거운 나눔’의 생활화가 정착되는 캠페인이었다.”며 “참여가 어려운거창한 봉사활동이 아닌, 자연스럽게 생활 속에 녹아나는 나눔활동을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진행 소감을 전했답니다.

또한,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캠페인 외에도 지난 2월부터 동료에게 감사문자 한 통을 전하면 1004원을 봉사기금을 모금하는 ‘천사문자 나눔활동’을 펼쳐 오고 있는데요. 이를 통해 충남도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의 어린이 의료비를 지원해오고 있답니다.

나눌수록 행복해지는 기업, 지역주민을 위하는 기업이 되기 위한 삼성디스플레이의 가슴은 오늘도 뛰고 있습니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