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출처 – 삼성전자 홈페이지>

현지시각으로 3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는 이색 피아노 연주회가 열렸는데요.
다른 피아노 연주회와 다른 점은 종이 악보 대신 갤럭시 노트의 5.3인치 HD Super AMOLED를 악보로 사용했다는 점입니다.
헝가리의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하바시(Balazs Havasi)가 직접 갤럭시 노트를 악보로 사용하여 연주했답니다.

세계에서 피아노를 가장 빠르게 치는 것으로 유명한 하바시는 기네스북에까지 등재되어 있는 유명한 피아니스트인데요.
그동안 다른 장르를 결합한 퓨전 연주와 같이 창의적인 음악적 시도로 국민에게 큰 인기를 얻어왔는데요.
이번 연주회는 하바시의 인기와 갤럭시 노트에 대한 헝가리 국민의 관심 덕에 전 좌석이 매진되었다고 합니다.
삼성전자 측은 갤럭시 노트의 크고 선명한 HD Super AMOLED 덕분에 이런 일이 가능하였다고 하는데요.
5.3인치의 대화면이 악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해줬고, 초고해상도 HD Super AMOLED를 통해 악보를 볼 수 있을 만큼 뛰어난 가독성 덕분에 이번 연주회 악보로 채택되었답니다.

하바시는 “갤럭시 노트의 S펜을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 악상을 메모할 수 있었기에 작곡도 편리하게 할 수 있었다.”라고 말하기도 했는데요.
앞으로도 갤럭시 노트를 이용한 작곡활동을 계속할 예정이랍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