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IT 트렌드 2017/12/15

2018 평창 동계 스포츠 대회의 주요 기술 – 4K UHD

126,144,000초다. 1초 1초를 쌓아 올려서 4년이 되었다. 매 1초마다 선수와 선수를 지원한 모든 이들의 땀과 열정이 담겨져 있다. 그 1초 1초가 모여 126,144,000초가 되어 4년이 된다. 그래서 4년 마다 열리는 스포츠 제전은 땀과 열정이고, 그 열정의 향연이다. 겹겹이 쌓인 열정을 드러내기 위해 4년을 기다린 사람들은 또 있다. 바로 방송 기술자들이다. 방송 기술자들은 선수들의 값진 노력이 정당하게 대접받을 수 있도록 기록하고, 기록된 순간을 기억할 수 있게 해 주는 이들이다.  0.001초에 결판이 나는 그 순간에 126,144,000초의 땀방울 하나 하나를 담아 생생하게 전달해 기억코자 하는 방송인들의 기술 향연장이기도 하다. 그래서 세계인의 스포츠 대회는 신기록의 장이다. 오늘 모인 선수들은 어제 선수들의 기록을 뛰어넘고자 하고, 방송기술 역시 이전의 방송기술들을 갈아치운다. 차이가 있다면, 선수들은 대회날 성패가 결정되지만, 방송인들은 오늘 ‘최고’와 ‘최초’의 방송기술을 선보여서, 내일의 서비스로 나아가는 일을 한다.   방송 기술 경쟁의 장, 세계인의 스포츠 축제 세계인의 스포츠 축제는 방송기술의 산 현장이고 그 자체가 역사다. 신기술이 개발 후, 상업화 전 가장 진보된 기술을 선보이는 곳이다. 1928년 암스테르담 대회는 세계 최초 라디오로 중계된 대회였다. 라디오가 개발되고, 방송 서비스를 시작한 것은 1920년대 초반이지만, 의미있는 방송 서비스로 인정받고 추인받은 자리는 그때가 처음이다. 손기정 선수가 42.195km를 질주하고 들어와 두 손을…
모바일 2017/12/13

2017년을 한 해를 주름잡은 스마트폰 주요 트렌드 종합!

벌써 2017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입니다. 올해는 최신 기술로 무장한 초고가 프리미엄 제품부터 핵심기술을 장착한 가성비 좋은 스마트폰까지, 다양한 스마트폰들이 등장해 소비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특히 디스플레이와 카메라 성능이 업그레이드되고,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 스마트폰이 등장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 뉴스룸에서는 올해 스마트폰 시장을 흐름을 주도했던 주요 트렌드를 종합해보았습니다.   스마트폰 전면을 꽉 채운 풀스크린 스티브잡스는 생전에 3.5형의 스마트폰이 가장 매력적인 사이즈라고 말했습니다. 스마트폰은 한 손에 들어와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런나 현재는 5.5형 이상 대화면 스마트폰이 시장을 이끌고 있습니다.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은 2015년 1분기부터 17년 2분기까지 5형대 디스플레이 점유율이 50% 미만에서 77%까지 성장했다고 밝혔습니다. 4형 사이즈는 전체의 20% 미만으로 줄어들었습니다. 영화, 게임 등 다양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보다 넓은 면적에서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게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화면 사이즈도 커진 것입니다. 스마트폰 사이즈를 마냥 키우면 한 손으로 들기조차 버거워지게 되는 법! 화면 사이즈는 늘리고, 제품 사이즈는 그대로인 베젤리스, ‘풀스크린’ 제품이 등장했습니다. 제조사들은 전면부를 최대한 키우기 위해 홈버튼을 없애고, 통화 스피커를 최대한 위로 끌어올렸습니다. 화면 비율도 18대9, 18.5대9, 19.5대9 등으로 트렌드가 바뀌었습니다. 삼성 갤럭시 S8과 노트8은 18.5대9, 아이폰x는 19.5대9 화면비를 갖추었습니다. 넓어진 화면비는 영상을 볼 때 유리합니다. 베젤 공간이 줄어들어 최적의 몰입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멀티태스킹도 보다 편리해졌습니다.…

고화질 디스플레이 시대에 감상하는 ‘20세기 드라마’

지금 넷플릭스(Netflix)에서 볼 수 있는 [스타트렉: 보이저](Star Trek: Voyager, 1995~)의 고정 캐릭터인 톰 패리스(Tom Paris, 로버트 덩컨 맥닐-Robert Duncan McNeill)에겐 좀 괴상한 취미가 있었는데, 20세기 초중반 대중문화에 대한 집착이 그것이다. 구시대의 문화에 몰두하는 건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이다. 미래 사람들이 과거를 몽땅 잊어버린다면 얼마나 슬픈 일일까. 하지만 패리스는 30년대 연재 영화나 50년대 드라마를 보는 것으로 만족하는 대신 그것들을 보기 위해 50년대 테크놀로지로 만든 볼록한 배의 브라운관 텔레비전을 만든다. 그렇다고 완벽하게 고증을 지킬 생각은 없어서 리모콘을 달긴 했지만. ▲ 1995년~2001년 사이 방영된 미국 드라마 [스타트렉: 보이저](출처 : 넷플릭스) 당시 난 패리스의 텔레비전을 보면서 저건 좀 심했다고 생각했다. 그 때 나는 구닥다리 텔레비전이 잡은 AFKN의 지글거리는 화면으로 저 드라마를 따라가고 있었는데, 낮은 해상도와 나쁜 화질은 아무리 생각해도 즐거움을 위해 자발적으로 택할 무언가는 아니었다. 난 [보이저]를 더 나은 화면으로 보고 싶었다. 패리스처럼 화질을 일부러 떨어뜨리는 이상한 짓을 하지 말고.   [스타트렉] 제작사가 디즈니의 교훈을 따랐더라면 넷플릭스에서 볼 수 있는 [보이저]는 내가 AFKN에서 보았던 [보이저]보다 화질이 낫다. 하지만 아주 낫지는 않으며 심지어 60년대에 나왔던 [스타트렉] 오리지널 시리즈보다 떨어진다. 어떻게 된 일일까. 90년대의 기술이 60년대보다 나빴던 걸까? ▲ 1995년 첫 시즌 방영 당시 [스타트렉:…
보도자료 2017/12/12

삼성디스플레이, 해비타트와 함께한 드림하우스 2017

삼성디스플레이의 ‘희망의 집 고치기, 드림하우스’사업은 한국해비타트 충남 세종 지회와 함께 충청남도 내 독거노인, 소년소녀 가장, 다문화가정 등 지역의 주거취약계층에게 건강한 보금자리를 마련해주고, 이를 통해 가정의 자립과 회복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2015년부터 진행된 ‘희망의 집 고치기, 드림하우스’사업은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기부금 5억 원을 재원으로 마련하고 충청남도 30개 주거취약가정을 희망의 하우스로 탈바꿈 시켰다. 1세대당 공사기간은 약 3주 동안으로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을 비롯한 대학생 봉사자들이 화장실 신설, 도배·장판 교체, 단열공사 등 편안하고 아늑하게 지낼 수 있도록 개선 공사를 진행했다. 2017년에는 12월 1일 서산시 해미면 조손가정에서‘희망의 집 고치기, 드림하우스 30호’헌정식을 마지막으로 충청남도 아산, 천안 등의 8곳에 750여 명의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과 대학생 봉사단이 일꾼으로 참여해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삼성디스플레이 봉사자는 “어려운 환경에 계시는 분들께서 마음 편히 쉴 수 있게 정성을 다해 만들었다. 항상 행복한 마음으로 희망을 잊지 말고 사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IT 트렌드 2017/12/11

AI 스피커의 격전… 과연 그 승자는?

AI 스피커에 대한 열기가 뜨겁습니다. 구글(Google), 아마존(Amazon) 등 글로벌 IT 기업들은 물론 네이버, 카카오 등 국내 기업들도 저마다 제품을 출시하며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습니다. ‘아이언맨’ 영화에서 봤던 인공지능 음성 비서 서비스 ’자비스’가 어느새 우리 앞에 성큼 다가온 느낌입니다. ▲ 아마존의 AI 스피커 ‘에코’(출처 : 아마존) 글로벌 애플리케이션 분석업체인 버토 애널리틱스(Verto Analytics)에 따르면 아마존의 AI 스피커 ‘에코(Echo)’에 탑재된 ‘알렉사(Alexa)’ 이용자가 지난해 80만명에서 올해 260만명으로 증가했습니다. 음성만으로 날씨, 음악 등 정보를 검색하고, 가전제품을 컨트롤하거나 온라인 쇼핑을 할 수 있다는 점이 AI 스피커의 인기 비결입니다.   AI 스피커의 핵심 기술, ‘빔포밍’과 ‘딥러닝’ AI 스피커는 사용자의 지시와 응답 모두 음성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음성인식, 자연어 처리, 음성 합성이 매우 중요합니다. 초기 AI 스피커 개발의 가장 큰 난제는 정확한 음성 인식이었습니다. TV 소리, 음악 등의 생활 소음에서 사용자의 명령을 정확히 인식할 수 있는지가 중요했지요. ▲ 7개의 마이크로 음성 인식 성능을 높인 아마존의 에코 (출처 : 아마존) AI스피커를 가장 먼저 출시해 글로벌 시장에서 압도적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아마존 에코. 아마존은 멀리서 말하는 사용자의 음성을 정확히 잡아내기 위해 AI 스피커 ‘에코’에 무려 7개의 마이크를 넣었습니다. 사용자가 호출어인 ‘알렉사’를 말하면 에코는 여러 개의 마이크를 이용해 사용자의 위치가 있는 방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