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IT 트렌드 2018/01/15

2018년 평창에서 시작될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인프라, 5G 이동통신

  LTE를 넘어 5G 이동통신 시대로! 본격적인 5G 이동통신 경쟁의 막이 올랐다. 2019년이 되면 우리나라는 ‘세계 최초 5G 도입’이라는 새로운 전환기를 맞이하게 된다. 정부는 지난해 12월, 2019년 3월까지 5G 이동통신을 상용화하겠다는 로드맵을 발표하고 이를 위해 2018년 6월에 5G용 주파수 경매를 실시할 계획이다. 국내에 4G 통신서비스인 LTE가 도입된 지 8년째 된 지금 LTE 가입자수는 5천만 명을 넘었다. 국내 이용자 5명 중 4명이 LTE 가입자다. 과거 이동통신 진화의 역사를 간단히 되짚어 보면, 2G에서 3G의 전환시에는 단문메시지(SMS)와 음성통신 위주에서 모바일 데이터와 영상통화가 도입되는 혁신이 있었다. 3G에서 4G로 전환될 시기는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음성(VoIP), 영상, SNS 등으로 인한 모바일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 4G 이용자의 1인당 데이터 사용량은 3G의 무려 11배에 달한다. 시스코(Cisco)는 2021년 국내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2016년 대비 5배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2019년에서 2020년에 본격적으로 상용화 될 5G 서비스로 인한 데이터 이용 증가를 예상한 전망이다.   ‘다재 다능’한 5G 이동통신 기술의 특징 기존과 다른 5G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훨씬 높은 주파수 대역을 이용한다는 점이다. 기존 이동통신이 2.6GHz 이하의 주파수 대역을 이용한다면, 5G는 20~30GHz 주파수 대역까지 이용할 수 있다. 고대역 주파수에서는 광대역폭의 주파수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데이터 전송 속도가 4G보다 20배가 빠르다. 결과적으로…
IT 트렌드 2018/01/12

CES 2018에서 주목받은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인 제품들~

지난 9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8’이 개막했습니다. 올해 CES 전시회 주제는 ‘스마트시티’입니다. 지난해 주제였던 ‘스마트홈’을 뛰어 넘어 도시 및 사회 인프라까지 네트워크로 연결되는 첨단 도시를 지향합니다. 언제 어디서나 모든 것이 인터넷으로 연결된 스마트한 미래 도시! 인공지능, 자율주행차, 사물 인터넷, 로봇 등 각각의 기술들이 연결되어 미래 산업을 이끌어갈 최신 기술들이 전시장 곳곳에서 공개되었습니다. 3,900여 개의 업체가 참가해 4차 산업의 혁명을 이끌어갈 신기술들을 선보였던 이번 전시회에서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로 더욱 스마트해진 미래 사회를 보여준 다양한 제품들을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미래 자동차는 바로 이런 것! 삼성과 하만이 선보인 ‘디지털 콕핏'(Digital Cockpit) ‘콕핏’은 운전석 및 조수석의 전방 영역을 의미하는 것으로, 아날로그 방식의 계기판과 오디오 영역이 디지털 제품으로 교체되면서 이 영역을 ‘디지털 콕핏’이라고 부릅니다. 삼성의 IT & 디스플레이 기술과 하만의 전장기술이 접목된 이 ‘디지털 콕핏’은 이번 전시에서 단연 화제였습니다. 차량에 운전자가 탑승하면 안면인식 기술로 운전자를 인식한 후, 스마트폰 일정에 맞게 이동 예정지를 파악해 안내해줍니다. 탑재된 ‘빅스비’는 차량 내부의 에어컨, 음량, 실내 조명 등을 조정하고, ‘스마트싱스’는 차 안에서도 집안의 기기를 제어할 수 있습니다. 또한 최적의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제공해 줄 다양한 디스플레이들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운전석 앞 12.3형 OLED 디스플레이에서는 속도, 주유 표시와 같은…
보도자료 2018/01/12

삼성디스플레이, 떡국으로 나누는 새해인사!

삼성디스플레이는 탕정면 새마을 협의회와 함께 지난 8일부터 19일까지 아산시 탕정면 20개 자매마을 방문해 새해맞이 떡국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은 600여 명의 임직원들은 자매마을 어르신들을 찾아 새해 인사도 드리고, 따뜻한 떡국도 같이 나눠먹으며 건강한 한 해를 기원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004년부터 매년 자매마을 찾아 떡국 나눔 봉사활동과 더불어 봄맞이 마을 대청소, 복날 삼계탕 데이, 수확철 일손 돕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송준호 프로는 “마을 어르신들과 함께 만두를 빚으며 올 한 해도 복 많이 받고, 부자 되자고 서로서로 덕담을 전했다”라며 “항상 따뜻하게 맞아주시는 어르신들이 건강하시고 오래오래 사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IT 트렌드 2018/01/10

블록체인 기술, 비즈니스의 판을 바꾸다

암호 화폐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연일 뜨겁다. 암호 화폐 투기 열풍 탓에 정작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Block chain)에 대한 진지한 고민은 사라지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암호 화폐를 반짝 유행으로 치부하고 있지만 결코 그렇지 않다. 블록체인 기반 기술이 있기 때문이다. 이미 블록체인 기술은 우리 주변의 많은 것들을 바꾸어 가고 있다.   비트코인, 이더리움 그리고 블록체인 기술 블록체인은 한마디로 ‘비즈니스 위키(Wiki)’라 할 수 있다. 모든 사람들이 자유롭게 특정 항목에 대한 내용을 함께 기록, 공유하고 내용을 검증할 수 있는 공간인 위키처럼 블록체인은 불특정 다수가 자유롭게 비즈니스 거래 내용을 기록하고 함께 검증하는 비즈니스 백과사전이다. 둘의 차이점은 위키는 중앙에 모든 데이터가 모이는 데 반해 블록체인은 모든 거래 데이터 전부를 참여자의 컴퓨터에 분산하여 공유한다는 점이다. 블록체인 기술은 개인간 직접 지불을 위한 ‘비트코인(Bitcoin)’을 위해 개발되었다. 블록체인은 거래 정보를 투명하고 안전하게 보관, 공유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모든 거래 및 관련 정보들을 모아 하나의 블록을 구성하고, 해당 블록들에 전자서명 및 암호화 등의 기술을 적용한 후 생성 시간 순으로 연결을 한다. ▲블록체인 기술의 개념 블록체인 기술은 2013년 ‘이더리움(Ethereum)’이 발표되면서 암호 화폐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범용 플랫폼으로 거듭난다.   이더리움 생태계를 통한 블록체인 기술 이해 이더리움에서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폰으로 사진작가처럼 찍어보기 1편 – 사진 촬영의 기본을 말하다

  스마트폰만 바로 잡아도 좋은 사진이 나온다! ‘스마트폰 파지법’ 스마트폰 카메라는 버튼을 누를 때가 아닌 손이 떨어질 때 ‘찰칵~’하고 찍힙니다. 사용자들은 대부분 한 손으로 스마트폰을 잡고 다른 한 손으로 셔터를 누르게 마련입니다. 그런데 이럴 때 누르는 손의 힘이 조금만 강해져도 원치 않는 결과물을 얻을 수 있습니다. 수평, 수직이 틀어지기 쉽고, 광량이 부족한 곳에서는 흔들린 사진이 되기도 합니다. 그래서 단순히 스마트폰을 잘 잡아주는 것만으로도 이런 점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가로파지법 위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오른손 검지와 새끼 손가락으로 스마트폰 오른쪽 위 아래를 감싸듯 잡고 중지와 약지 손가락으로는 스마트폰의 뒷면을 지지해 줍니다. 동시에 왼손은 엄지와 검지를 이용, 스마트폰 왼쪽 위, 아래를 가볍게 잡아줍니다. 그리고 오른손 엄지손가락을 이용해 셔터버튼을 눌러 촬영합니다.   세로파지법 왼손으로 스마트폰 하단부를 움켜쥡니다. 그리고 오른손으로 왼손을 한번 더 감싸 흔들림을 최소화 합니다. 마찬가지로 오른손 엄지손가락을 이용해 셔터를 누릅니다.   사진의 수평 · 수직을 맞추는데 도움을 주는 안내선 기능 사진의 수평과 수직을 맞추는 것은 사진촬영에 있어 가장 기본 요소중의 하나로 보는 이들에게 안정감을 주고 전체적인 사진의 구도를 완성시켜줍니다. 그런데 사진을 처음 접하는 초보자는 신경을 써도 수평 · 수직을 맞추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럴 때 유용한 기능이 바로 ‘안내선’입니다. 안내선 기능은 초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