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월 가정의 달, 지역 內 보호가 필요한 아동청소년에게 봄 햇살처럼 따뜻한 웃음을 되찾아주기 위한 나눔행사가 열렸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4월 30일 아산시 탕정면의 삼성디스플레이 체육공원에서 회사 직원과 가족, 지역 주민 등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복한 나눔 장터(벼룩시장)’를 열었습니다.

<사진 출처 : 삼성디스플레이 사진봉사팀 “마담(마음을 담아 찍는 사진)”>

이번 나눔장터는 사용하지 않은 새 제품과 사용기간이 얼마 되지 않아 깨끗한 물건들을 이웃과 교환(판매)하여 얻은 수익금의 일부를 충청남도의 아동학대 예방사업을 위해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는데요, 절약과 환경보호에 대한 소중함도 다시 한 번 일깨우고, 지역주민과 나눔으로 함께하는 축제의 한마당이 됐습니다.

<사진 출처 : 삼성디스플레이 사진봉사팀 “마담(마음을 담아 찍는 사진)”>

삼성디스플레이 봉사자들은 벼룩시장 도우미 뿐만 아니라 가족사진 촬영, 페이스 페인팅 등 재능기부도 함께 펼쳤으며,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굿네이버스 등 사회적 기업의 홍보관도 함께 마련돼 보호가 필요한 아동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도움의 손길을 거들었습니다.

<사진 출처 : 삼성디스플레이 사진봉사팀 “마담(마음을 담아 찍는 사진)”>

가족과 함께 나눔장터에 참가한 김기범(33)씨는 “기존에 보관만하고 있던 스팀다리미가 좋은 곳에 쓰여질 수 있다고 해서 참가했다. 우리 아이들에게 절약정신과 환경보호의 소중함을 알려주고, 수익금으로 보호가 필요한 아이들을 돕는다고 생각하니 더욱 마음이 뿌듯하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삼성디스플레이 사진봉사팀 “마담(마음을 담아 찍는 사진)”>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