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지난 20일 삼성에서 세계 최초 커브드(Curved) UHD TV 신제품 4종을 한국시장에 선보였습니다.

올해 전략 제품인 55, 65, 78 형의 커브드 UHD TV와 세계최대 사이즈인 105형 UHD TV가 바로 그 주인공입니다.

얇은 화면 테두리와 감성적인 곡선 디자인, 최적의 화질을 자랑하는 커브드 UHD TV는 시야영역을 넓혀 실제 화면보다 더 커보이는 ‘파노라마 효과’를 선사합니다.

또한 3~4m에서 TV를 시청 시 가장 좋은 곡률인 4200R(반지름이 4.2m인 원이 휜정도)을 적용하여 최적의 몰입감을 선사할 뿐 아니라 여러사람이 TV를 볼 때는 측면에서 보는 사람에게도 선명한 화질을 제공합니다.

커브드 UHD TV는 화면의 영상을 자동 분석해 배경과 사물을 구분하여 서로 다른 깊이감을 주는 ‘원근강화엔진’을 갖고 있어 더 생생한 입체감 표현이 가능합니다.

또한 ‘쿼드코어 플러스 프로세서’를 장착, 이전보다 두 배 빠른 다중작업(멀티태스킹)을 지원하며, 전원버튼을 누르자마자 TV가 켜지는 ‘인스틴트 온’ 기능도 추가 되었답니다.

삼성 스마트 TV만의 ‘사커모드’도 한층 강화되어 생생하고 세밀한 잔디 색감 및 경기장에 있는 듯한 멀티서라운드 음향이 가능합니다.

TV 화면을 9개로 분할하여 그 중 한 개 구역을 확대해 볼 수 있는 기능도 있어 선수들의 세밀한 표정 하나하나 포착할 수 있답니다.

이날 함께 공개된 ‘커브드 UHD TV 콜로세움’은 영화 ‘트랜스포머’ 시리즈로 알려진 마이클 베이 감독과의 협업으로 만들어졌는데요. 65형 커브드 UHD TV 7대를 반원의 콜로세움 형태로 연결해 웅장한 스케일을 자랑합니다.

앞으로 커브드 UHD TV의 선전을 기대해봅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