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0
  • 0
  • 0
  • 0
  • 0
  • 0

2017년 정유년 새해가 시작됐습니다.
이맘때면 많은 분들이 새로운 한 해에 대한 희망과 계획으로 분주한 시간을 보냅니다. 올 한해 어떤 일이 일어날지, 어떤 기쁨과 좌절이 찾아올지, 기대도 되고 걱정도 되곤 합니다.

그렇다면 2017년 디스플레이 시장은 어떤 모습일까요?
위기와 기회가 함께 공존하는 디스플레이 산업! 2017년 디스플레이 산업을 전망해봅니다.

 

스마트폰 시장, OLED ‘뜨고’ LCD ‘지고’

’17년 디스플레이 산업의 가장 뜨거운 화두는 역시 ‘OLED’입니다.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들이 ’17년부터 본격적으로 OLED 디스플레이로 눈을 돌릴 것으로 전망되면서 중국 업체들까지 OLED 채택을 확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미 중국 스마트폰 시장의 신흥강자로 불리는 오포(Oppo)와 비보(Vivo)는 경쟁사들과의 차별화를 위해, OLED를 탑재한 제품들을 선보이며 시장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오포는 지난 3∙4분기 중국시장에서 18%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화웨이를 제치고 1위에 올랐습니다.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오포의 ‘R9’ 시리즈는 지난 3분기 중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스마트폰으로 꼽힐 만큼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17년, 플렉시블 OLED 투자는 계속된다

OLED 중에서도 특히 플렉시블 OLED의 약진이 두드러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에 따르면 플렉시블 OLED의 연간 매출 규모는 ’16년 38억 9,600만 달러에서 올해에는 93억 달러로, 2배 이상 성장한다고 합니다. ‘17년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출하량은 약 1억 4,000만대로, 2018년에는 2억 3500만대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런 성장 전망을 뒷받침하듯, 패널 업체들의 플렉시블 OLED에 대한 투자도 ’17년부터 더욱 본격화될 것 같습니다.
지난해까지 LCD 부문에 집중됐던 중국 정부의 투자 보조금이 ‘16년 하반기부터 OLED로 이동하면서 중국 패널사들이 플렉시블 OLED 투자를 적극적으로 늘려가고 있는데다 갤럭시S7엣지처럼 새로운 디자인의 스마트폰을 원하는 소비자들과 업체들이 늘어나면서 플렉시블 OLED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런 변화에 따라 지난해 말 이미 중국 최대 패널사인 BOE가 약 8조원 가량을 투자해 중국 몐양에 월 4만8,000장 규모의 플렉시블 OLED 라인을 투자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리고 올해에는 톈마(Tianma), 트룰리(Truly), 비전옥스(Visionox) 등 더 많은 중국 업체들이 투자 대열에 속속 뛰어들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LCD TV 패널은 대형화 가속, UHD 약진

대형 디스플레이 시장에서는 지난 ’15년부터 본격화된 대형화 추세가 올해도 어김없이 이어질 것 같습니다. 올해 LCD TV 평균 크기는 작년 41.4인치에서 42.4인치로 2.4% 가량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FHD 해상도 이상 제품들의 평균 사이즈 역시 작년 47인치에서 올해는 48인치로 커진다고 합니다.

때문에 LCD TV 패널 출하량이 늘어나지 않더라도 출하 면적은 다소 증가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패널 업체들도 32인치를 비롯해 48인치 이하 패널 생산량을 점점 줄이는 대신 49, 50, 55, 65인치 등 대형 사이즈의 패널 생산량을 늘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UHD TV의 약진도 올해 더욱 두드러질 것 같습니다.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에 따르면 ‘15년부터 본격적으로 확산되기 시작한 UHD TV 출하량이 올해 처음으로 FHD 제품 출하량을 200만대 가량 앞지르며 전체 TV 시장에서 34.3%로 비중이 확대된다고 합니다.. 프리미엄 TV 시장이 UHD로 급격히 전환되는 가운데 UHD TV 시장의 매출 규모는 ‘17년 전체 TV 시장의 60%가 넘는 57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밖에도 올해 디스플레이 시장은 새로운 기술에 대한 기대감으로 뜨거울 것 같습니다.
플렉시블 OLED 시장이 커지면서 폴더블 디스플레이에 대한 시장의 기대감도 함께 커지고 있습니다. 또 TV 시장에서는 퀀텀닷 기술을 접목한, QLED TV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이 기술들이 언제쯤 우리 일상 속에서 만날 수 있을지 아직 확신할 순 없지만, 2017년에 이어 올해에도 디스플레이 산업의 성장과 발전은 계속됩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