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코로나 특수로 게임 산업이 고속 성장하는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가 고화질 게임 콘텐츠에 특화된 OLED로 게이밍 노트PC에 이어 게이밍 스마트폰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비대면 문화의 확산으로 온라인 게임 이용자가 크게 증가하면서, 세트 업체들도 게이밍 IT 기기들을 속속 선보이고 있는 상황.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19년 OLED로 노트PC 시장에 뛰어들면서 레이저(Razer)의 ‘블레이드 15(Blade 15)’ 등 글로벌 제조사들의 게임 전용 노트PC에 15.6형 UHD OLED 공급을 시작했다. 작년 레이저가 새롭게 선보인 게이밍 노트PC ‘블레이드 스텔스 13(Blade Stealth 13)’에는 삼성디스플레이의 13.3형 FHD OLED가 탑재됐다.

특히 지난 10일 에이수스(ASUS)가 전격 공개한 게이밍 스마트폰 ‘로그폰 5(ROG Phone 5)에는 삼성디스플레이의 6.78형 OLED가 탑재됐다.

▲ 에이수스(ASUS)가 10일 공개한 ‘로그폰5(ROG Phone 5)’ 런칭 영상 캡처 화면(출처: ‘ROG Global’ 유튜브 계정)

해당 디스플레이는 화면 주사율 120Hz 이상을 지원, 화면 전환이 빠른 게임 콘텐츠에 특화돼 있으며 SGS로부터 ‘Seamless Display’ 인증을 획득, 끊김 없이 자연스러운 화질을 인정받았다.

SGS에 따르면 해당 제품의 화질을 테스트한 결과 고속구동하는 영상의 ‘이미지 끌림 정도(Blur Length)’는 0.7mm 이하, ‘동영상 응답속도(MPRT)’는 11ms(밀리세컨드/1,000분의 1초) 이하로 업계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또한 삼성디스플레이는 장시간 게임을 즐기는 소비자들을 위해 유해 블루라이트의 비중을 6.5% 이하로 낮추고 SGS로부터 ‘아이 케어(Eye Care)’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브라이언 창(Bryan Chang) 에이수스 스마트폰 비즈니스 부문 본부장은 “이번에 출시한 로그폰5는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게이밍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최고 사양의 하드웨어에 걸맞은 삼성의 최신 게이밍 OLED를 탑재했다”며 “빠른 응답속도에 고주사율을 지원하는 삼성의 최신 OLED가 게이밍 IT 기기의 새로운 트렌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호중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 상품기획팀장은 “OLED는 빠른 응답속도와 낮은 블루 라이트 등 게임 콘텐츠를 즐기기에 적합한 화질적 특성을 갖고 있다”며 “특히 삼성의 게이밍 OLED는 스마트폰에서 소비전력과 화질을 모두 만족시키는 ‘어댑티브 프리퀀시(가변주사율)’ 기술을 비롯해, 노트PC는 영상의 프레임 수에 따라 디스플레이의 주사율이 바뀌는 VRR(Variable Refresh Rate) 기술을 확보해 한 단계 진화한 게이밍 경험을 소비자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용어설명]
1. SGS (Société Générale de Surveillance)는 1878에 설립된 글로벌 인증/검사 전문 기업으로 스위스에 본사를 두고 있음

2. MPRT(Motion Picture Response Time)은 동영상의 응답속도를 나타내는 국제표준으로 패턴의 움직임을 촬영해 프레임 하나의 잔상이 없어지는 시간을 측정해 응답속도를 산출함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