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2019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명예기업에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로 3년 연속 최우수 등급 수상을 획득, ‘최우수 명예기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동반성장지수 평가’는 대·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상생 협력, 공정거래, 협력 기업의 체감도 등을 평가해 동반성장 수준을 산정하는 제도로 지난 2011년부터 시행됐다. 올해는 총 200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평가했으며 삼성디스플레이를 비롯해 총 35개 기업이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중소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R&D 자금,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해오고 있다.

기술 아이디어를 가진 중소기업에 연구/개발비용을 최대 10억 원까지 지원하는 크레파스(CrePas: Creative Partnership)를 지난 2010년부터 시행했으며 혁신/생산성/안전 등 항목별 우수 협력사 인센티브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또, 약 5,0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협력사의 경영 안정화를 지원하는 한편, 협력사 임직원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중이다.

또한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하는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통해 협력사의 생산성 제고 및 제조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42개 기업이 총 200억 원 규모의 재무 절감 효과를 거두었다. 공정불량률 감소, 재고비용 절감과 같은 주요 생산 효율 관련 항목도 이전보다 약 30~40%가량 개선되는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이기승 삼성디스플레이 구매팀장 전무는 “협력사의 경쟁력이 곧 삼성디스플레이의 경쟁력”이라며 “건전한 상생 경영과 공정한 거래 문화 정착을 통해 협력사와의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