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98
  • 0
  • 0
  • 0
  • 0
  • 0

CES 2019에서 주목받은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들

최신 기술 트렌드를 선보이는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9’가 지난 8일(현지 시간 기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했습니다. 올해도 글로벌 기업들이 참여해 초고화질 TV를 비롯한 다양한 신기술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이며, 기술 경쟁과 트렌드 선점에 나섰습니다. 이번 CES 2019 전시에서 공개된 첨단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올해 CES의 화두 중 하나는 단연 8K TV입니다. 8K 해상도(7680X4320)는 4K UHD 대비 4배, FHD 대비 16배 해상도가 높은 초고해상도입니다. TV 제조사를 중심으로 디스플레이 화질 경쟁이 더욱 가속화되면서, 주요 기업들이 앞다퉈 8K 초고화질 TV를 선보였습니다. 행사 기간 중에는 영상, 콘텐츠 업계가 함께하는 ‘8K 연합사’가 공개 되는 등 향후 8K 시대 개막에 따른 생태계 조성을 준비하는 모습들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 삼성 QLED 8K존

삼성전자는 올해 CES 부스에 QLED 8K존을 따로 마련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특히 98인치 초대형 QLED 8K를 공개해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CES혁신상을 받은 AI 화질 엔진 ‘퀀텀 프로세스 8K’는 업계 최초 AI 화질 엔진으로 HDMI 8K(60프레임)규격과 AI코덱을 적용해 소비자가 완벽하게 고화질 8K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최적화했습니다. 삼성은 올해 다양한 사이즈의 제품군을 출시해 8K TV를 통한 TV 주도권을 강화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TV 제조사에서도 8K TV 제품을 대거 선보였습니다. 창홍, 하이센스,샤프, TCL, 소니 등의 주요 세트사들이 각각 다양한 기술이 적용된 8K TV를 공개하였습니다. 소니는 85형, 98형 8K TV를 공개하였으며, 샤프 또한 5G기술과 연동한 8K TV를 공개했습니다.

CES 2019에서 주목받은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들 ▲ 75형 마이크로 LED 스크린

삼성전자의 세계 최소형인 75형 마이크로 LED TV도 큰 화제를 모았습니다. 75형 마이크로 LED는 지난해 선보인 146형 제품대비 15배 가량 작아진 초소형 LED 소자가 촘촘히 배열되어, 더욱 세밀한 화질 구현이 가능합니다. 특히 이 제품은 ‘모듈러’ 방식이 적용돼 사용 목적이나 공간 특성에 따라 다양한 사이즈와 형태로 설치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기술 혁신을 인정받아 CES 2019 최고 혁신상을 수상했습니다.

CES 2019에서 주목받은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들 ▲ 삼성이 공개한 219형 ‘더 월’

삼성전자 부스에 마련된 219형의 ‘더월’은 압도적인 크기로 관람객의 눈을 사로잡았습니다.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접목한 이 제품은 AI 기반 업스케일링을 통한 화질 최적화, 최대 2000니트 수준의 밝기로 영상을 깊이있고 생동감 있게 표현해줍니다. 베젤이 없고 얇아 실내 인테리어와 잘 어울려 럭셔리 홈시네마 시장을 본격 선도할 것으로 기대를 모았습니다.

▲ 49형 커브드 QLED 게이밍 모니터

삼성전자 49형 커브드 QLED 게이밍 모니터 CRG9도 관람객들에게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1800R의 곡률을 갖춘 이 제품은 듀얼 QHD(5120 x1440)화질을 적용, 32:9화면의 슈퍼울트라 와이드 모니터입니다. 최대 밝기 1000니트와 HDR 10기능을 통해 생생하고 현실감있는 게임 화면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또한 AMD 라데온 프리싱크 2 기술로 끊김없는 부드러운 화면을 보여주며, 120Hz주사율과 4ms(GTG 기준)의 빠른 응답 속도로 최적의 게임환경을 제공합니다.

HP의 초대형 게이밍 TV 'Omen X Emperium'] ▲ HP의 초대형 게이밍 TV ‘Omen X Emperium’

더 큰 화면에서 게임을 즐기기 원하는 사용자들을 위한 초대형 게임 전용 TV도 공개되었습니다. HP는 64.5형 초대형 화면의 게이밍 전용 TV인 ‘Omen X Emperium’을 선보였습니다. 이 제품은 UHD 해상도로 최대 144hz 주사율 구현이 가능합니다. 1000니트의 밝기와 HDR 기능을 갖춰 실감나는 영상 표현이 가능합니다. 사운드바가 내장되어 있어 별도의 스피커가 필요 없으며 올해 2월 4999달러로 출시될 예정입니다.

[Lenovo C730과 HP Spectre X 360 15]▲ Lenovo C730과 HP Spectre X 360 15

한편 글로벌 PC 시장의 강자인 델, 레노버, HP 등에서 OLED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신제품 노트PC를 공개하여 눈길을 끌었습니다. Dell은 CES 2019에서 4K OLED 화면을 탑재한 노트PC ‘XPS 15’, ‘Alienware m15′(게임용 노트PC)를 공개하며, 3월 출시를 밝혔습니다. Dell은 이번에 새롭게 출시될 노트PC가 HDR을 지원하고 DCI-100% 색재현율을 만족하는 OLED를 탑재할 것으로 밝혔습니다. HP와 Lenovo 역시 Spectre X 360 15 와 Yoga C730에 각각 15형의 4K OLED를 탑재한다고 공개했습니다. 이제 중소형 모바일 제품뿐 아니라 노트PC에서도 놀라운 화질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