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0
  • 0
  • 0
  • 0
  • 0
  • 0

삼성디스플레이가 후원하는 ‘사운더블 예술단’이 지난 27일 천안시 봉서홀에서 대망의 첫 공연을 개최했다.

충청남도 지적, 자폐성 발달장애를 가진 아동 ∙ 청소년 41명으로 구성된 ‘사운더블예술단’은 평소 장애로 인해 문화 예술 분야에서 교육 혜택 및 향유 기회가 상대적으로 박탈되었거나 기회가 적어 발견되지 않았던 발달장애 아동 ∙ 청소년들의 특별한 재능을 발굴하고 양성하여 당사자 개인의 행복한 경험은 물론 자아실현의 장이 되고 있다.

(사)아르크와 나사렛대학교와 협력하여 매주 토요일 합창, 뮤지컬, 타악기 등 전문 음악수업을 받는 단원들은 이번 연주회를 시작으로 향후 국제 교류연주를 목표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연주회에서 타악기 마림바를 연주한 김영미(가명)어린이는 “친구들과 함께 악기를 연주하는 게 이렇게 행복한 줄 몰랐다. 아직 서툴고 긴장되지만 계속 무대에 서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