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갤럭시S8 디스플레이가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획득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갤럭시S8 모델에 탑재되는 OLED 디스플레이가 탄소∙물∙산성화∙부영양화 등 4개 영역에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환경성적표지인증’은 원료 수급부터 제조까지, 제품 생산과정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해 공개하는 국가 공인 인증제도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업계 최초로 제품 생산과정에서 사용되는 물의 양과 배출수의 성분, 산성비 및 부영양화 등 수질 환경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공개, 환경성적표지 중 하나인 ‘물발자국’ 인증을 받았다.

또한 제품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발생량을 이산화탄소로 환산한 ‘탄소발자국’ 인증도 획득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주요 제품의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추진하는 한편, 디스플레이 제조공정에 온실가스 분해 설비를 도입하는 등 탄소 배출량을 감축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자원 순환을 위해 아산신도시 하수처리장에서 공급하는 하수재이용수를 디스플레이 제조공정에 활용하고 있다.

이재열 삼성디스플레이 환경안전팀장은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제품 제조공정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투명하게 공개하는 것으로 녹색경영의 첫걸음이라고 할 수 있다”며 “지속성장을 위해 기후변화와 환경보호를 위한 활동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