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387
  • 0
  • 0
  • 0
  • 0
  • 0

올해 첫 스마트폰, 삼성의 2018년형 갤럭시 A8이 지난 5일 국내 출시했습니다.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영프리미엄’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A8은 최신 기술들이 대거 탑재되며, 가성비 최고의 스마트폰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갤럭시 A8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갤럭시A8은 갤럭시 제품 최초로 전면 듀얼카메라가 탑재되었습니다. 셀피를 즐기는 젊은 소비자들을 위해 강력한 카메라 기능을 갖춘 것입니다. 1600, 800만 화소의 듀얼카메라는 조리개 값 F1.9 렌즈를 적용하여 초고화질의 사진 촬영이 가능합니다. 배경을 흐리게 하는 ‘라이브포커스’ 기능으로 더욱 입체감 있는 셀피를 완성시킬 수 있지요. 후면 역시 1600만 화소, 조리개값 F1.7 렌즈로 낮과 밤 모두 선명하고 깨끗한 사진촬영이 가능합니다.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 홈을 지원하며, IP68등급의 방수방진 기능도 적용되었습니다. 갤럭시 A 시리즈로는 처음 기어 VR과 호환되어 VR콘텐츠 감상도 가능합니다.

갤럭시 A8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갤럭시 A8은 다양한 영상을 더욱 생생하게 즐길 수 있도록 5.6형 풀HD+(1980 x 2220) 풀스크린 OLED를 탑재했습니다.

풀스크린 디스플레이는 2017년부터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갤럭시S8, 노트8, 아이폰X 등 주요 스마트폰에 탑재되며 스마트폰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습니다. 영화, 게임 등의 멀티콘텐츠를 대화면에서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요구에 따라 기기 사이즈는 최소화하면서 스마트폰 화면 사이즈를 최대 키운 것입니다.

갤럭시 A8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실제로 5.5형 이상의 대화면 스마트폰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시장조사기관 IDC는 지난달, 2017년 대화면 스마트폰 출하량이 6.1억 대에서 21년에는 10억 대까지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는 향후 5년간 연평균 성장률이 18.1%에 달하는 것입니다. 반대로 같은 기간 5.5형 미만의 스마트폰 출하량은 7.4%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올해는 대화면 스마트폰 출하량이 절반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하였습니다. IDC의 라이언리스 애널리스트는 “스마트폰 트렌드가 베젤리스로 변함에 따라 스크린 크기는 점점 커지고, 기기가 차지하는 공간은 최소화되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스마트폰 구매 시 디스플레이의 크기와 형태가 핵심적 요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올해는 프리미엄급 스마트폰뿐 아니라 보급형까지 풀스크린을 탑재한 스마트폰이 점점 확대될 전망입니다. 지난 3일 중국 시장조사업체 시그마 인텔은 풀스크린 탑재 스마트폰 출하량이 지난해 1억 3천만 대에서 올해는 9.1억만 대로 약 7배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는 올해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의 약 61%에 달하는 수치입니다.

중국의 주요 스마트폰 업체인 화웨이, 오포, 비보 역시 메이트10프로, 오포R11s와 같은 풀스크린 스마트폰을 앞다퉈 출시했으며, 올해도 새로운 풀스크린 스마트폰들이 시장에 선보일 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2018년에도 풀스크린 스마트폰의 강세는 지속될 예정입니다. 올해 첫 스타트를 끊은 풀스크린 OLED의 갤럭시 A8! 갤럭시 A8의 선전도 기대됩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