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2019.11.14

삼성디스플레이, ‘커브드’로 B2B 모니터 시장 공략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최대 곡률 1000R 커브드 디스플레이를 앞세워 기존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넘어 사무용 모니터 시장까지 보폭을 확대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4일  타이베이 그랜드 메이풀 호텔에서 “삼성 커브드 포럼 2019(Samsung Curved Forum 2019)”를 개최했다. Dell, HP, TPV, Foxconn 등 모니터 제조업체와 유통업체 등 총 3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에서 삼성디스플레이는 커브드 디스플레이의 기술 소구점, 시장 전망 및 소비 트랜드를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7인치에서 49인치까지 총11종에 이르는 다양한 커브드 모니터 패널을 공개하고, 참석자들이 커브드와 평면 모니터 간의 가독성을 비교하고 게임이나 스포츠 콘텐츠 이용시 생생한 현장감과 몰입감 등을 느낄 수 있도록 체험 부스도 마련하는 등 커브드 패널의 우수성을 소개했다. 이번 행사에서 전체 모니터 시장의 약 65%에 달하는 B2B 모니터 시장을 적극 공략하기 위해 27인치, 34인치 제품에서는 기존 1800R, 1500R을 넘어 최대곡률 1000R을 적용한 디자인을 소개하였고, 43.4인치, 49인치 대형 모니터까지 선보이며 B2B 모니터 시장에 본격 진출을 선언하였다 한 시장조사기관에서는 커브드 모니터가 2015년 이후 지속 성장세를 이어가, 2020년에는 약 1,500만대 이상 판매될 것으로 전망하는 등 커브드 모니터의 인기가 지속 이어질 것으로 보여진다. 이에 따라 커브드 모니터 시장을 이끌고 있는 삼성디스플레이의 판매량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남효학 삼성디스플레이 대형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디스플레이는 시장확대를 위해 고객과 협력체제를 강화하고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더보기
보도자료 2019.11.07

삼성디스플레이, 글로벌 IT 기업 초청 ‘OLED 포럼’ 개최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타이페이에서 OLED 노트북시장 확대를 위해 본격적인 에코시스템 구축에 나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7일  타이베이 그랜드메이풀 호텔에서 HP, Dell, Lenovo, Asus 등 글로벌 IT 업체와 Compal, Quanta, Wistron 등 주요 ODM 업체 등 총 25개 고객사 3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OLED 포럼 2019 타이베이(Samsung OLED Forum 2019 Taipei)’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디스플레이는 글로벌 IT 업체를 대상으로 정체된 IT시장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OLED 노트북을 제시하고 OLED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강점을 소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OLED 노트북의 새로운 시대 (New Era of Laptop with OLED)’를 주제로 OLED만의 얇고 가벼운 디자인적 유연성, 무한대의 명암비, DCI-P3 100%의 광색역과 색정확도, 뛰어난  야외시인성 등 프리미엄 노트북에 필수적인 화질 특성을 강조했다. 더불어 지문 일체형 디스플레이(Fingerprint Display), 사운드 일체형 디스플레이(Sound Display) 등 OLED만의 강력한 디스플레이 센서 융합 기술 로드맵도 선보였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미 올해 상반기13.3인치와 15.6인치 노트북용 OLED를 개발하고 HP, Dell, Lenovo, Asus 등과 협력해 총 13종의 노트북을 출시하며 시장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내년 중 13.3인치 FHD 모델을 추가로 출시해 미드엔드까지 제품 라인업을 확장시키며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김성철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 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디스플레이의 OLED는 압도적인 화질과 야외시인성, 저소비전력과 얇고 가벼운 구조적 특성 등으로 프리미엄 노트북의 패러다임을 바꾸며 소비자에게 차원이…
더보기
마켓 2019.10.10

디스플레이의 최신 트렌드를 한눈에! ‘IMID 2019’ 현장 속으로

지난 8일에는 서울 코엑스(COEX)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디스플레이 전시회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이하 ‘IMID 2019’)가 열렸습니다. 8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는 6개국의 100여 개 기업이 참가해, 디스플레이 산업의 동향 파악과 최신 기술 정보를 공유하는 장이 펼쳐졌습니다. 디스플레이의 최신 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IMID 2019’ 현장 소식을 삼성디스플레이 뉴스룸이 전해 드립니다.   국내 최대의 디스플레이 전시회 ‘IMID 2019’ 올해 개최된 IMID 2019에서는, 국내외 주요 디스플레이 패널·부품·장비·소재 업체가 대거 참여해 최신 제품과 기술들을 선보였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 역시 매년 IMID에 참가하여 최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올해는 ‘5G 시대에 최적화된 OLED’를 주제로 초고속·초연결·초저지연의 모바일 환경에 꼭 맞는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대거 선보였습니다. 이외에도 8K TV 시장을 겨냥한 82인치 초대형 8K LCD와 게이밍 환경에 최적화된 커브드 디스플레이 등을 공개하며 첫날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5G시대의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솔루션 ‘IMID 2019’ 행사장에 마련된 삼성디스플레이 전시관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것은 얼마 전 출시해 크게 주목받은 폴더블 디스플레이였습니다. 갤럭시 폴드에 적용된 폴더블 디스플레이는 7.3형의 대화면 OLED입니다. 기존보다 약 50% 두께가 줄어든 flexible OLED를 통해 접고 펼칠 수 있는 스마트폰입니다. 갤럭시 폴드는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통해 전에 없던 새로운 사용성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대화면을 분할 사용할 수 있어 멀티…
더보기
마켓 2019.09.10

올해의 주인공은 누구? ‘IFA 2019’의 주요 기술 트렌드를 소개합니다.

독일 베를린에서 지난 6일(현지시간)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9’가 개막했습니다. 올해는 전 세계 1,800여 기업이 참여하며 다양한 혁신 제품과 첨단 기술을 앞다퉈 선보였습니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주목 받은 기술은 ‘8K TV’, ‘5G 통신’, 그리고 ‘인공지능(AI) ’ 기술입니다. 삼성은 이번 행사에서 8K 시대를 주도할 ‘QLED 8K TV’를 비롯해 5G가 적용된 최신 스마트폰, AI 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초고화질 ‘8K’시대의 개막 (출처: 삼성전자 ) 이번 IFA의 주요 키워드인 ‘8K TV’. 8K는 4K 대비 4배 더 많은 화소를 가진 UHD해상도로, 가로가 8,000px에 가까운 7680×4320를 지원하는 초고해상도를 의미합니다. 전세계 다양한 TV 제조사에서 이번 IFA를 통해 다양한 8K 해상도의 TV 제품을 경쟁적으로 공개하며 본격적인 초고화질 시대 개막을 알렸습니다. 삼성은 이번 전시에서 ‘QLED 8K 존’을 마련해 55형부터 98형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전시했습니다. 작년 IFA에서 OLED 8K를 공개한 이후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라인업을 확대한 것입니다. 향후 미국을 비롯해 유럽, 한국 등 전세계 30여 개 국가에 판매될 예정입니다. (출처: 삼성전자 ) 관람객들은 풍부한 색재현력과 최적의 HDR 영상 재생 기술이 더해져 몰입도 높은 시청 경험을 제공하는 퀀텀닷 기술이 적용된 8K 화질을 직접 경험했습니다. 삼성의 55형 QLED 8K는 영국 리뷰 매체 ‘테크레이더 (Tech Radar)’에서 선정한 IFA2019 최고 TV에…
더보기
마켓 2019.03.04

2019 모바일 트렌드를 읽다 ‘MWC 2019’ 현장 속으로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 2019’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됐습니다. 올해로 33회째를 맞는 MWC(Mobile World Congress)는 더욱 구체화된 5G 기술 소개와 함께 미래형 모바일 기술의 비전을 보여주었습니다. 특히 스마트폰과 태블릿의 경계를 없애는 폴더블 디스플레이, 현실화된 5G(5세대 이동통신) 등이 새로운 모바일 시대의 개막을 알렸습니다.   폴더블 디스플레이에 5G까지, 미래형 모바일을 엿보다 (출처: 삼성전자 뉴스룸) 이번 전시에서 가장 돋보인 모바일 기술은 바로 폴더블 디스플레이였습니다. 삼성전자가 선보인 폴더블 스마트폰‘갤럭시 폴드(Galaxy Fold)’는 삼성디스플레이의 첨단 플렉시블 OLED를 탑재해 구현이 가능했습니다. 접었을 때는 4.6형 HD+ 해상도의 커버 디스플레이가 별도로 있어, 화면비 21대 9의 컴팩트한 사이즈로 일반 스마트폰처럼 사용할 수 있고, 펼치면 7.3형 QXGA+의 4.2:3화면비의 디스플레이로 보다 넓게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특히 펼친 화면에서는 3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구현하는 강력한 멀티 태스킹 기능을 자랑합니다. 하나의 모바일 기기로 태블릿과 스마트폰의 경험을 모두 제공하는 폼팩터(Form Factor) 혁명을 볼 수 있었습니다. (출처: 삼성전자) (출처: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함께 선보인 갤럭시 S10 5G는 5G 초고속, 초저지연 통신 성능을 함께 시연했습니다. 이번 전시에서 첨단 5G 네트워크 솔루션을 선보인 삼성전자는 MWC 2019 공식 방송 채널인 ‘모바일 월드 라이브 TV(Mobile World Live TV)’의 생중계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갤럭시 S10시리즈는 상하좌우 베젤을 모두 최소화하고, 카메라 홀을 제외한 스마트폰 전면을 디스플레이로 채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Infinity-O Display)로 진정한 풀 스크린 디자인을 완성한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세계 최초로 모바일 컬러 볼륨을 100% 재현해 생생한 화질을 즐길 수 있고, 인체에 해로운 블루 라이트 파장도 획기적으로 줄였습니다. 특히 세계 최초로…
더보기
마켓 2019.01.14

CES 2019에서 만난 이색 제품 열전!

매년 초 놀라운 신기술들이 공개되는 세계최대 가전 박람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올해는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로봇, 5G 등의 최신 기술이 접목된 이색 제품들이 대거 등장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CES 2019’에서 화제의 중심이 되었던 제품들을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삼성과 함께라면 ‘반려 로봇’은 실화! ‘삼성봇’ 삼성전자는 AI 기술을 구현해 건강하고 즐거운 삶, 깨끗한 환경, 폭넓은 서비스 등 미래사회 이슈들에 대한 솔루션을 담은 로봇들을 대거 선보여 화제를 모았습니다. 노령화 사회를 대비해 실버 세대의 건강을 관리해주는 ‘삼성봇 케어’는 사용자의 혈압, 심박, 수면, 호흡 등을 측정하거나 건강 이상을 점검 관리하고, 모니터링할 수 있습니다. ‘삼성봇 에어’는 집안 공기가 오염된 곳을 감지하여 스스로 이동해 공기 질을 관리해줍니다. ‘삼성봇 리테일’은 쇼핑몰, 음식점, 매장 등 주변환경을 인식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주문, 결제 등도 가능합니다. ‘삼성 GEMS’는 근력이 부족한 노약자, 환자들의 보행을 보조하고 재활을 돕는 역할을 합니다.   관람객의 귀여움을 독차지한 소니 로봇 강아지 ‘아이보’ 출처: SONY 소니가 공개한 로봇 강아지 ‘아이보’는 전시 기간 중 많은 관람객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아이보는 꼬리와 발을 비롯해 22곳에 관절축이 있어 마치 진짜 강아지와 흡사하게 움직입니다. 엎드리기, 앉기, 웅크리기 뿐 아니라 머리를 쓰다듬으면 반갑게 짖는 등 다양한 행동으로 사용자의 귀여움을 독차지합니다. 아이보의 두 눈은 O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어,…
더보기
마켓 2019.01.11

CES 2019에서 주목받은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들

최신 기술 트렌드를 선보이는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9’가 지난 8일(현지 시간 기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했습니다. 올해도 글로벌 기업들이 참여해 초고화질 TV를 비롯한 다양한 신기술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이며, 기술 경쟁과 트렌드 선점에 나섰습니다. 이번 CES 2019 전시에서 공개된 첨단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올해 CES의 화두 중 하나는 단연 8K TV입니다. 8K 해상도(7680X4320)는 4K UHD 대비 4배, FHD 대비 16배 해상도가 높은 초고해상도입니다. TV 제조사를 중심으로 디스플레이 화질 경쟁이 더욱 가속화되면서, 주요 기업들이 앞다퉈 8K 초고화질 TV를 선보였습니다. 행사 기간 중에는 영상, 콘텐츠 업계가 함께하는 ‘8K 연합사’가 공개 되는 등 향후 8K 시대 개막에 따른 생태계 조성을 준비하는 모습들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 삼성 QLED 8K존 삼성전자는 올해 CES 부스에 QLED 8K존을 따로 마련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특히 98인치 초대형 QLED 8K를 공개해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CES혁신상을 받은 AI 화질 엔진 ‘퀀텀 프로세스 8K’는 업계 최초 AI 화질 엔진으로 HDMI 8K(60프레임)규격과 AI코덱을 적용해 소비자가 완벽하게 고화질 8K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최적화했습니다. 삼성은 올해 다양한 사이즈의 제품군을 출시해 8K TV를 통한 TV 주도권을 강화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TV 제조사에서도 8K TV 제품을 대거 선보였습니다. 창홍, 하이센스,샤프, TCL,…
더보기
스마트폰 OLED 디스플레이, 사상 첫 점유율 60% 돌파
마켓 2018.12.17

스마트폰 OLED 디스플레이, 사상 첫 점유율 60% 돌파

관련기사 : 세계 스마트폰, 올레드 비중 60% 돌파…삼성 93% ‘유아독존’ (연합뉴스, 12/17日) 최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전세계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패널 시장에서 OLED 비중이 처음 60%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에 따르면 ’18년 3분기 스마트폰용 디스플레이 시장은 매출 107억 9,999만달러를 기록했으며, 이 가운데 OLED는 66억 403만달러 매출로 61.1%의 점유율을 달성했습니다. 스마트폰용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OLED의 매출 비중이 60%를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스마트폰 시장의 정체에도 불구하고 OLED가 빠르게 시장을 확대한 것은 프리미엄 제품인 플렉시블OLED의 성장세가 두드러졌기 때문으로 나타났습니다. 3분기 플렉시블OLED의 매출은 1년만에 57.9% 늘어난 46억 1,421만달러를 기록하며 전체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시장의 42.7%를 차지했습니다. 반면, TFT-LCD는 ’17년 3분기 매출 61억 326만달러에서 1년만에 31.3% 감소한 41억 9,583만달러로 내려앉으며 38.9%라는 낮은 점유율을 기록했습니다. OLED 시장의 쾌속성장 배경은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들의 플래그십 제품에 풀스크린 구현에 유리한 플렉시블OLED가 앞다투어 채용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올해 출시된 삼성 갤럭시S9/노트9 및 애플 아이폰XS/XS Max, 비보 NEX, 오포 R17, 화웨이 P20 Pro 등 풀스크린을 구현한 제품에 플렉시블OLED 대거 탑재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플렉시블OLED로 스마트폰용 디스플레이 시장 성장을 견인하며 매출과 출하량에서 모두 압도적인 1위를 유지하는 모습입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3분기 OLED 시장에서 점유율 93.3%, 플렉시블 OLED 시장 점유율 94.2%를 기록하며 여전히 압도적 초격차를 유지했습니다. 스마트폰…
더보기
CES 2019 혁신상 수상작들을 만나보자!
마켓 2018.11.20

최고의 기술·혁신·디자인을 담았다! ‘CES 2019 혁신상’ 수상작들을 만나보자!

지난 9일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에서 ‘2019 CES 혁신상’ 수상 제품을 발표했습니다. 내년 1월에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9’의 출품작을 대상으로 기술력, 혁신성, 디자인을 평가해 선정하는 이 상은 휴대폰, 웨어러블, 가전 등 총 28개 부문에서 우수한 제품들이 선정되었습니다. 삼성 역시 내년 출시 예정인 TV와 모니터 제품이 각각 최고 혁신상(Best of Innovation)을 수상해 기술 리더십을 보여 줬고, 이들 제품을 포함해 TV, 가전, PC 주변기기 등 총 36개의 혁신상(Innovation Honoree)을 수상했습니다. 그럼 다양한 분야에서 선정된 CES 2019 혁신상 제품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혁신적 화면 몰입감으로 시선을 사로 잡은 ‘Galaxy Note 9’ 플렉시블 OLED를 탑재한 갤럭시 노트9은 한층 진화된 풀스크린 기술로 비주얼 퀄리티를 더욱 높였습니다. 역대 갤럭시 노트 제품 중 가장 큰 6.4형 화면 사이즈에 18.5대9 화면 비율을 가진 QHD+(2960×1440) OLED를 탑재했습니다. 슬림한 상하단 베젤, 홍채인식 센서 등 시각적 방해 요소를 최소화해 더욱 몰입감 있게 멀티미디어 컨텐츠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화질평가기관 디스플레이메이트로부터 최고 화질등급인 ‘엑셀런트 A+’를 받은 이 제품은 특히 유연한 플렉시블 OLED를 사용해 세련미 넘치는 스마트폰 디자인을 완성할 수 있었습니다.   가상현실 기술로 현실 경험을 업그레이드 하는 ‘Samsung and IrisVision’ VR 헤드셋과 스마트폰을 사용한 저시력 보조장치 IrisVision(아이리스비전)은 시력 손상으로…
더보기
마켓 2018.10.25

디스플레이 기술의 오늘과 내일, ‘IMID 2018’에서 만나다!

10월 24일, 서울 코엑스(COEX)에서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이하 ‘IMID 2018’)가 열렸습니다. 오는 26일까지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는 100여 개사가 참가해 디스플레이 산업의 동향 파악과 최신 기술 정보를 공유하는 장이 마련되었습니다. 디스플레이 기술의 오늘과 내일을 만나볼 수 있는 ‘IMID 2018’ 현장 소식을 삼성디스플레이 뉴스룸이 전해 드립니다.   디스플레이의 최신 기술이 한 자리에 ‘IMID 2018’은 국내 최대 디스플레이 전문 전시회로 글로벌 디스플레이 기업이 참여해 각각의 보유 기술을 선보이며, 디스플레이 산업의 트렌드를 불 수 있는 행사입니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웨어러블, 플렉서블, 3D홀로그래픽 등 국내외 주요 디스플레이 패널·장비·부품·소재 업체의 최신 제품과 기술들이 다양하게 공개되어 디스플레이 산업의 현주소를 볼 수 있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도 매년 참가해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이며, 디스플레이 산업의 흐름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5G 시대에 최적화된 OLED’를 주제로 다양한 OLED 제품을 선보인 한편, 초대형 8K LCD 기술 등을 공개하며 첫날부터 많은 관람객이 몰렸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 최고의 기술력을 보여주다! ▲ 8K LCD 제품 ‘IMID 2018’ 행사장에 마련된 삼성디스플레이 전시관에서 가장 먼저 눈길을 끈 것은 초대형 8K LCD TV입니다. 각각 65형, 82형 사이즈의 8K(7680×4320) LCD 해상도를 눈으로 직접 직접 확인한 관람객들은 디테일하고 생생한 화면에 눈을 떼지 못했습니다. ▲ 49형 커브드 LCD 게임용 모니터 시장을 겨냥한 커브드 LCD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Dual…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