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 IT / PID 2019.11.07

완벽한 게임 환경을 구현하다! 진화하는 ‘커브드 모니터’

최근 커브드 모니터의 인기가 높아짐과 동시에 고주사율, 초고해상도 모니터 제품까지 다양한 특징을 갖춘 모니터가 등장하고 있습니다. 게임을 비롯해 동영상 편집 등 보다 전문적이고 크리에이티브한 작업을 가능하게 만든 최신 모니터들. 올해 출시된 주요 커브드 모니터 제품들을 통해 모니터의 진화를 함께 살펴볼까요?   울트라 와이드 커브드 모니터가 선사하는 넘치는 몰입감 디스플레이가 평면 방식에서 곡면 방식으로 진화하면서 동일 시청 거리에서 더 넓은 시청 각도를 제공할 수 있게 됐습니다. 시청 각도가 넓을 수록 더 많은 양의 정보가 시세포에 전달돼 시신경을 통해 뇌에 전달되므로, 같은 영상을 시청하더라도 더욱 실감나는 체험이 가능해지는 원리입니다. ▲ HP의 S430c (출처: HP) HP가 최근 내놓은 ‘S430c’ 모델은 43.4인치의 커브드 모니터로, 3840 x 1200의 울트라 와이드 해상도를 지원합니다. 가로 해상도가 길어서 많은 정보량을 표현할 수 있으며, 두 대의 PC 화면을 동시에 출력해서 사용할 수 있는 ‘HP Device Bridge’를 지원해 24인치 듀얼 모니터 효과도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1800R의 커브드 곡률, 최대 휘도 350nit, 명암비 3,000:1, 응답속도 5ms, 수직·수평 178도의 광 시야각을 지원하며 60Hz의 주사율로 일반 업무용으로 탁월합니다. ▲ CRG9 49인치 게이밍 모니터 (출처: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올해 4월 출시한 듀얼 QHD 모니터 ‘CRG9’도 가로 해상도가 긴 커브드 모니터입니다. 49인치의 초대형 화면에 32:9 화면비,…
더보기
첨단 게이밍 모니터로 더욱 빛난 미래형 e스포츠 축제 'WCG 2019'
TV / IT / PID 2019.07.24

첨단 게이밍 모니터로 더욱 빛난 미래형 e스포츠 축제 ‘WCG 2019’

세계 최대 e스포츠 대회 WCG(World Cyber Games) 2019가 지난 18일부터 21일 중국 시안에서 열렸습니다. 2000년 개최 이래 이번에 열 네 번째를 맞는 WCG는 사이버 게임의 올림픽이라는 별명을 가졌습니다. 올림픽과 유사하게 개막식과 폐막식이 열리고 다양한 종목의 게임에서 참가 선수들은 금, 은, 동메달 획득을 위한 치열한 경쟁을 펼칩니다. 이번 WCG 2019에서는 128개국 글로벌 예선을 거친 500여명의 선수들이 ‘클래시 로얄’, ‘크로스파이어’, ‘도타2’, ‘하스스톤’, ‘왕자영요’, ‘워크래프트III’ 종목에서 뜨거운 대결을 펼쳤습니다. 특히 게임 스포츠뿐만 아니라 코스플레이, 뮤직 페스티벌, TED 컨퍼런스 및 각종 AI, VR 로봇 대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미래형 스포츠가 함께 개최 돼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WCG의 면모를 보여주었습니다. 이번 WCG 2019에서 삼성디스플레이는 게이밍용 첨단 커브드 모니터들을 전시하고 체험 코너를 마련해 관람객들이 직접 게이밍 모니터의 장점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7형부터 49형까지 다양한 사이즈와 특화된 성능을 가진 커브드 모니터들을 전시했습니다. 게이밍 모니터 시장이 확대되면서 대화면 커브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모니터 출시도 함께 증가하고 있습니다. 좀 더 넓은 화면에서 몰입감을 높여 게임을 즐기고 싶은 유저들이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삼성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평면 디스플레이에 비해 눈의 움직임이 줄고, 시청 거리가 중앙과 측면에 관계 없이 일정하기 때문에 색 변화나 화면 왜곡 없이 게임 몰입할 수 있습니다.…
더보기
TV / IT / PID 2019.06.13

선 없는 고성능 VR 제품 시대 개막

VR 제품 사용자들은 그동안 VR 기기를 사용할 때 구동 PC와의 연결 때문에 불편함을 겪었습니다. VR 헤드셋과 PC의 연결 케이블이 걸리적 거리기 때문에 자유로운 동작을 방해하고 PC의 사양이 무척 높아야 해 구입비용도 만만치 않았죠. 스마트폰을 이용한 무선 VR 기기들이 여럿 등장했지만, 전용 기기가 아니기 때문에 VR 전용 콘텐츠들을 모두 누리는 데에 제약이 있어 완벽한 대안이 되지는 못했습니다. 하지만 최근 들어 PC 기반 VR 기기에 버금가는 성능을 갖추면서도, 선 없이 자체 헤드셋만으로 V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전용 VR 기기가 하나 둘 등장하기 시작했습니다.  최근 출시한 ‘오큘러스 퀘스트’ 제품은 현재까지 가장 완성도가 높은 독립형 VR 전용기기로 유저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상황.   무선 VR의 완성도를 높인 ‘오큘러스 퀘스트’ ▲ ‘오큘러스 퀘스트’ 오큘러스는 무선 VR 제품 ‘오큘러스 퀘스트(Oculus Quest)’를 최근 출시했습니다. 지난 해 9월 공식 발표됐던 제품으로 PC 없이 자체적으로 구동이 가능한 일명 ‘올인원 VR’ 제품입니다. VR 유저의 활동적인 플레이와 걸리적거리는 PC 케이블은 서로 어울리지 않기에, 발표 당시부터 소비자들의 기대감이 높았습니다. [오큘러스 퀘스트 주요 스펙] – 디스플레이 : OLED – 해상도 : 2880 x 1600 (1440 x 1600 패널 2개 사용) – 화면재생률 : 72Hz – 응답속도 : 0.4ms – 명암비 :…
더보기
스마트폰을 넘어 IT기기로 초고해상도 OLED 노트북 시대 열렸다
TV / IT / PID 2019.06.04

초고해상도 OLED 노트북 시대 열렸다

최근 OLED를 탑재한 노트북들이 출시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고화질, 저소비전력, 초경량, 플렉시블 장점 등으로 그동안 스마트폰에서 인기를 얻었던 OLED가 노트북 시장까지 영역을 확대하는 모습입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1월 23일 세계 최초로 15.6형 크기의 노트북용 UHD 해상도 OLED 디스플레이를 개발했습니다. 개발 소식 이후에 최근 노트북 제조사들은 ‘컴퓨텍스 2019’ 전시회 등을 통해 다양한 OLED 탑재 노트북 제품들을 발표했습니다. ▲ 올해 1월 삼성디스플레이가 발표한 노트북용 UHD OLED 디스플레이 이번에 발표된 UHD OLED 노트북들은 모두 15.6형 크기로 4K UHD(3840×2160) 해상도를 갖췄습니다. 또 3,400만개의 색상을 바탕으로 동영상 재생의 최적 색 기준인 ‘DCI-P3’를 100% 충족해 실제 사물의 모습에 가장 근접한 색을 보여줍니다. 특히 LCD보다 1.7배 높은 컬러볼륨(Color Volume) 구현 성능을 갖춰 야외에서도 화질 저하를 줄였고, 전력 소비도 적어 노트북 휴대 편의성을 높였습니다. * 컬러볼륨 : 밝기에 따라 달라지는 색의 변화까지 측정하는 3차원의 화질 측정 기준 밝기는 최고 600니트(nit), 최저 0.0005니트를 구현해, 120만대 1의 명암비를 갖춰 LCD 보다 화이트는 2배, 블랙은 200배 어둡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LCD 명암비가 5000대 1 수준인 것과 비교해 상당히 높은 성능입니다. OLED의 높은 명암비 덕분에 고화질 동영상과 이미지 감상에 필수적인 HDR(High Dynamic Range) 표현력도 극대화됐습니다. 특히 눈 건강에 해로운 블루라이트가 LCD보다 크게 줄어, 제품 이용 시간이 긴…
더보기
다양한 PID(Public Information Display)의 세계
TV / IT / PID 2019.05.27

다양한 PID(Public Information Display)의 세계

공항에서 항공편 정보를 보여주거나 여러 대를 엮어 초대형 디스플레이를 구현해 고객에게 편리함을 더해 준 PID(PID : Public Information Display). 이제는 영화관, 패스트푸드점 그리고 편의점에서도 너무나 쉽게 볼 수 있는 친숙한 제품이 되었습니다. 현재 PID에는 어떤 종류가 있으며 어느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을까요? 우선 최근 열린 PID 관련 국제 전시회 ISE 2019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고 이야기르 시작해 보겠습니다.   PID(Public Information Display)란? 공용 공간 또는 외부 공간에서 정보 전달을 위해 사용되는 디스플레이를 통칭해 PID(Public Information Display)라고 부르며 광고, 정보 제공, 멀티미디어 수업 등 다양한 목적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PID는 설치 환경이나 목적에 따라 비디오월(Video Wall), 전자칠판(e-Board), 실내형(Indoor), 옥외형(Outdoor), 스트레치 디스플레이(Stretched Bar Type) 등으로 구분됩니다.   비디오월 (Video Wall) 비디오월은 여러 패널을 연결해 하나의 화면을 구성하는 형태의 PID입니다. 어떤 목적으로 초대형 디스플레이가 필요한 경우에 단일 패널로는 아직 구현이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여러 개의 패널을 마치 퍼즐을 맞추듯 조합해 커다란 단일 디스플레이로 구현한 것을 비디오월(Video Wall)이라고 합니다. 비디오월은 다수의 정보를 동시에 모니터링하는 분야에서 자주 사용됩니다. 상황실과 같이 긴급 상황을 예방하고 관리하는 곳에서 빠르고 효과적으로 정보를 모니터링하고 이해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 건물에서 웰컴보드용으로 사용하거나 쇼핑몰에서 제품을 크게 부각해 보여주기, 공연 현장에서 실황 중계를…
더보기
TV / IT / PID 2019.05.03

대화면 & 고해상도 게이밍 모니터, 커브드 디스플레이로 날개를 달다!

게이밍 관련 시장이 성장하면서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주목받고 있습니다. 올해 초 한국콘텐츠진흥원이 발간한 ‘2018 대한민국 게임백서’에 따르면, 2018년 세계 게임 시장은 전년 대비 12% 증가한 182조 5000억 규모입니다. 게임 시장이 점점 성장하면서, 관련 산업도 활성화되고 있습니다. 시장 조사기관 IDC는 올해 전 세계 게임용 디바이스 출하량이 전년 대비 8.2% 성장한 4210만 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였습니다. 특히 게이밍 모니터는 향후 5년간 매년 14.8%씩 고속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게이밍 모니터 시장이 확대되면서 대화면 커브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모니터 출시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좀 더 넓은 화면에서 몰입감 있게 게임을 즐기고 싶은 유저들의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출처: 삼성전자>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평면 대비 눈동자의 움직임이 줄어들기 때문에 빠른 화면 갱신이 특징인 최신 게임들을 접할 때 눈의 피로를 덜 수 있습니다. 또 눈과 화면의 거리가 디스플레이 중앙과 양측면이 일정하기 때문에 색 변화나 화면 왜곡 없이 게임에 몰두할 수 있습니다.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특히 대화면 모니터에 적합합니다. 사용자와 디스플레이 거리 간격이 1M 이내로 가까운 모니터의 경우, 대화면이나 듀얼 모니터를 사용 시 한눈에 화면 정보를 모두 담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지난달 삼성은 대화면 게이밍 모니터 ‘CRG9’을 출시하였습니다. 무려 49형에 이르는 듀얼급 모니터 사이즈인 이 제품은 32대 9의 슈퍼울트라 와이드 화면 비에 1800R의…
더보기
TV / IT / PID 2018.11.09

잘나가는 커브드 모니터~! 그 인기 비결이 궁금하다!

커브드 모니터가 소비자들에게 지속적인 인기를 얻으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시장조사기관 IHS 마킷은 커브드 모니터용 패널 출하량이 2015년 100만 개에서 16년 350만 개, 17년 600만 개에 이어 올해 840만 개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커브드 모니터 시장의 성장을 이끄는 가장 큰 요인은 게임용 모니터로 큰 인기를 끌고 있기 때문입니다.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평면 디스플레이에 비해 눈의 움직임이 줄고, 눈과 화면의 거리가 일정하기 때문에 색 변화나 화면 왜곡 없이 게임 몰입할 수 있습니다. 시장조사업체 IDC의 ‘2018년 1분기 게이밍 보고서’에서는,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시장은 2015년 이후 매년 평균 약 10배 이상 급성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은 지난 8월에 열린 세계 3대 게임쇼 중 하나인 ‘게임스컴 2018’에서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인 ‘CJG5’ 2종 (27형, 32형)을 공개했습니다. 1800R 곡률(반지름 1800mm인 원의 곡면)의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이 제품은 WQHD(2560×1440) 해상도에 144HZ의 고주사율을 지원하는 제품입니다. 최근 빠른 화면 갱신이 중요한 1인칭 슈팅게임 (FPS) 포트나이트, 배틀그라운드, 오버워치 등의 게임들은 매순간 여러조건을 확인해야 하기 때문에 눈의 피로도가 높은데 커브드 모니터를 사용하면 피로감을 덜 수 있을 뿐아니라 더욱 빠르게 정보를 캐치할 수 있어 게임 몰입감을 높일 수 있습니다. 144HZ이상 주사율을 갖춘 모니터 판매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높은 주사율 덕분에 화면 전개가 빠른 게임에서도 잔상과…
더보기
TV / IT / PID 2018.09.07

‘IFA 2018’의 올해 주요 키워드는? ‘8K TV’와 ‘인공지능’

독일 베를린에서 지난 8월 31일(현지기준) 개막한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8’이 9월 5일 막을 내렸습니다. 58회째를 맞은 IFA의 올해 주요 화두는 ‘8K TV’, ‘인공지능(AI)’였습니다.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특히 이번 IFA에서는 여러 제조사에서 다양한 8K 화질의 TV 제품들을 경쟁적으로 공개하며 향후 초고화질 트렌드를 예고했습니다. 8K(7680X4320)는 풀 HD(1920×1080) 보다 16배, 4K(3840×2160) 대비 4배 더 많은 화소로 대화면 TV에서도 선명한 화질을 구현하는 초고해상도입니다. 삼성전자는 이번 IFA에서 65형, 75형, 82형, 85형 등의 8K QLED TV 라인업을 공개하며, 향후 프리미엄 TV시장의 판도를 바꾸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삼성의 8K QLED TV는 초고화질이 주는 선명함과 퀀텀닷의 풍부한 색재현력, 최적의 HDR 영상 재생 기술이 더해져 보다 디테일하고, 몰입도 높은 최고의 시청 경험을 제공합니다.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최근 고화질 콘텐츠가 갈수록 증가하는 추세이지만 여전히 8K 수준의 초고화질 콘텐츠가 부족해 8K TV의 가치를 제대로 경험하기는 어려운 상황입니다. 삼성은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해상도(SD급 이상) 영상을 8K 수준으로 높여줄 수 있는 ‘8K 업스케일링’ 기술을 개발, 적용하였습니다. 머신 러닝 알고리즘 기반의 이 기술은 TV가 수백만 개의 영상을 미리 학습하고, 분석해 저화질 영상을 고화질로 변환해주는 것입니다. <삼성 8K QLED TV> 중국, 일본 등 업체들도 8K 경쟁에 가세했습니다. 샤프, TCL, 도시바, 소니, 하이얼 등…
더보기
TV / IT / PID 2018.05.31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VR기기의 진화!

지난달 개봉해 큰 인기를 얻었던 영화 ‘레디플레이원’에서는 수많은 사람들이 VR 기기를 착용하고, 가상현실 세계인 오아시스에 접속해 가상의 삶을 즐깁니다. 영화만큼은 아니지만, 현실에서도 가상현실 기술이 점점 다양하게 진화하고 있습니다. 지난 4월 27일에 열린 남북정상회담은 5G 기반의 가상현실 생중계가 이슈가 되었습니다. 판문점, 자유의 집에서 진행된 브리핑 역시 360도 VR 영상으로 촬영해, 킨텍스 프레스센터에 실시간 중계되었습니다. 얼마 전 열렸던 국내 최대 정보통신박람회 ‘월드 IT쇼 2018’에서는 다양한 VR 기술들이 펼쳐졌습니다. 놀이동산 체험이나 가상 공간에서의 운전 연습, 현장 실습이 어려운 각종 중장비 실습 체험 등 다양한 관련 기술들이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최근 국내에서는 가상현실을 즐길 수 있는 VR 카페나 테마파크 등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월드 IT쇼 2018에서 VR체험을 즐기는 관람객들 앞으로 다가올 5G 상용화나 고화질 디스플레이 등 관련 기술 발전으로 인한 가상현실의 미래도 밝습니다.   가상현실(VR) 기기의 핵심은 바로 고해상도 디스플레이! 가상의 환경을 체험하는 VR 기기는 양쪽 눈의 시차를 활용해 입체감과, 원근감을 표현하는 스테레오스코픽 3D방식을 활용합니다. 양쪽 눈에 각각의 다른 영상을 보여 주기 때문에, VR기기는 두 개의 디스플레이를 사용하거나, 하나의 디스플레이에서 두 개의 영상이 나와야 합니다. 보다 실감 나는 영상과 이미지 감상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고화질,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VR 기기는 화면과 눈 사이 거리가 가까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