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2022.05.15

’95년 시작된 삼성 무료개안사업,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새 출발’

▲ 지난 2일 삼성디스플레이 기흥캠퍼스에서 무료개안사업 재개를 기념해 열린 사내 행사에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임직원들의 모습. □ 최근 임직원 대상 새 사업명 공모, ‘무지개(무료지원개안사업)’로 확정□ 실로암안과병원과 업무 협약 체결, 전문 운영위 발족하고 본격 시동□ 아동ㆍ청소년까지 사업 대상 확대… 전문적인 진료와 치료, 수술 지원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가 1995년 시작된 삼성의 무료개안사업을 이어받아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근 임직원 공모를 통해 새 사업명을 ‘무지개(무료지원개안사업)’로 정하고 사업 수행기관인 실로암 안과병원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코로나19로 주춤했던 무료개안사업을 본격적으로 재개한다고 15일 밝혔다. ▲ 4월26일 서울 실로암 안과병원에서 진행된 무료개안사업 협약식 모습. 사진 왼쪽부터 윤성희 삼성디스플레이 인사팀장(부사장), 김선태 실로암안과병원장. 사내 네이밍 공모에는 총 1400여 건이 접수, 눈 질환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밝은 빛과 희망을 선사한다는 의미의 ‘무지개(무료지원개안사업)’를 사업명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무료개안사업은 1995년 시작된 삼성의 대표 CSR 중 하나로, 그동안 눈 질환과 시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는 23만 명의 취약계층 환자들에게 무료 안과 진료 및 수술을 지원해왔다. 2020년 삼성디스플레이가 사업을 담당한 후, 코로나19 확산으로 활동이 중단됐다 최근 사회적 거리 두기가 완화되면서 사업을 본격 재개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본격적인 사업 재개에 앞서 안과 질환에 대한 의료비 혜택이 확대되는 등 국내 의료 환경이 변화함에 따라 무지개 사업 분야와 대상을 전문적인 안과 진료와 검사, 수술이 필요한 소외계층 아동, 청소년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보건의료 및 사회복지 분야 전문가 5명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발족해 실제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혜택이…
더보기
보도자료 2022.05.12

삼성디스플레이, 2022년 임금인상률 9% 확정

□ 기본 인상률 5%, 성과 인상률 4%로 업계 내 최고 경쟁력 유지□ ’22년 임금협약 무분규 타결로 노사상생 의지 보여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가 ’22년 임금인상률을 9%로 최종 확정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2일 오전 10시에 ’22년 임금ㆍ복리후생 조정 결과를 사내게시판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공지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기본 인상률 5%, 성과 인상률 4%로 전년 대비 임직원 연봉을 평균 9% 인상하기로 했다. 성과 인상률은 ’21년 경영 실적을 반영하는 한편 업계 내 경쟁력 유지를 위해 전년 평균 3.0% 대비 1.0% 상향된 평균 4.0% 인상으로 결정했다. 또한, 임직원의 충분한 휴식 보장 및 재충전 기회 부여를 위해 유급휴가 3일을 새롭게 신설했으며, 배우자 출산 휴가를 기존 10일에서 15일로 늘리고, 직원들을 위한 휴양소 확대 등 복리후생도 개선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노동조합과 임금협상을 하는 기간 노사협의회와도 협의를 병행하였으며, 비슷한 시기 협의를 마무리 하면서 노사간 분쟁 없이 원만하게 ’22년 근로조건을 확정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노사간에 원만하게 임금협상을 마무리 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성숙된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업계 최고의 경쟁력을 지켜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디스플레이는 18일 노동조합과 ’22년 임금협약 조인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더보기
보도자료 2022.05.10

“글로벌 1위 삼성디스플레이, 혁신 기술 한자리에”

□ ‘SID 2022’에서 양방향 슬라이더블, 게이밍용 폴더블, QD 등 시장 패러다임 바꿀 혁신 제품 대거 전시□ 3년 만의 오프라인 행사, 첫 선보이는 혁신 기술로 관람객 맞이□ 대형 시장의 판도 바꿀 QD부터 모바일 폼팩터 혁신을 선도하는 폴더블/슬라이더블 OLED 등 세계 최고의 기술 리더십 확인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가 차세대 혁신 기술로 SID(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 ‘디스플레이 위크(Display Week) 2022’를 빛낸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0~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산호세에서 열리는 ‘디스플레이 위크 2022’에 참가, ‘Meet amazing techverse in Samsung Display’라는 주제로 다양한 차세대 제품을 전시, 디스플레이 산업의 미래를 엿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10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새로운 컨셉의 양방향 슬라이더블, OLED로 구현한 디지털 콕핏, 게이밍용 폴더블 및 최근 시장에서 탁월한 화질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신제품 QD디스플레이까지 전시, 새로운 시장 창출의 원동력이 될 삼성의 우월한 자발광 기술을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디스플레이 위크’는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가 매년 북미지역에서 개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디스플레이 전문 전시회로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관람객을 맞이한다. □ 폴더블 넘어 슬라이더블… 모바일 디자인 혁신을 이끄는 삼성 OLED 이번 전시회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기술 중 하나는 ‘플렉스(Flex) OLED’ 존(Zone)에서 선보이는 새로운 폼팩터의 OLED 제품들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안으로 두 번 접는 ‘플렉스G’, 안팎으로 두 번 접는 ‘플렉스S’를 비롯해…
더보기
보도자료 2022.05.04

삼성D ‘에코 스퀘어 OLED’로 SID ‘올해의 디스플레이’ 수상

□ 업계 최초 무편광 OLED 기술 ‘올해의 디스플레이’로 선정□ 빛 투과율 33% 상승, 소비전력은 25% 절감, 획기적인 친환경 기술로 평가□ 폴더블 스마트폰뿐 아니라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에 적용 가능한 잠재력 지녀 혁신적인 저전력 기술로 폴더블 대중화를 연 ‘에코 스퀘어 OLED(ECO2 OLEDTM)’ 기술이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학회인 정보디스플레이학회(이하 SID, Society for Information Display)로부터 우수성을 인정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는 업계 최초로 편광판 기능을 내재화한 에코 스퀘어 OLED(ECO2 OLEDTM) 기술이 SID ‘올해의 디스플레이(Display of the Year)’를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올해의 디스플레이’는 전년에 출시된 제품 중 가장 혁신적인 디스플레이 제품에 수여하는 상으로, SID가 매년 수여하는 ‘디스플레이 산업상(DIA, Display Industry Awards)’ 중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꼽힌다. SID는 “에코 스퀘어 OLED기술 덕분에 폴더블 기술이 급속한 발전을 이루었다”며 “같은 밝기의 일반 OLED와 비교하면 소비전력을 줄일 수 있고 색 표현력 면에서도 뛰어나다”고 호평했다. 에코 스퀘어 OLED는 편광판을 제거하고 새로운 패널 적층 구조를 적용해 소비전력을 향상시킨 기술로 갤럭시Z폴드3에 최초로 적용했다. 일반적으로 빛이 편광판을 통과할 때 밝기가 50% 이상 감소하게 되는데, 에코 스퀘어 OLED기술을 적용하면 빛 투과율을 33% 높여 같은 밝기에서도 패널 소비전력을 최대 25%까지 절감할 수 있는 획기적인 저전력 기술로 꼽힌다. 또한, 플라스틱 소재인 편광판을 사용하지 않아서 환경친화적인 기술로 평가받는다. 김성철 중소형디스플레이…
더보기
보도자료 2022.04.26

삼성 노트북 OLED, ‘빛 번짐’ 없는 선명한 디스플레이 인정_ UL ‘헤일로 프리(Halo Free)’ 인정 받아

□ 평가 결과, 정∙측면 어떤 각도에서도 헤일로 없이 선명□ 백라이트 없는 구조가 빛 번짐 없이 깨끗한 화면의 이유 삼성 노트북용 OLED가 ‘빛 번짐’ 없는 선명한 디스플레이로 평가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는 자사의 노트북용 OLED가 글로벌 인증 업체인 UL로부터 ‘헤일로 프리(Halo Free)’ 디스플레이로 인정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디스플레이에 나타나는 ‘헤일로’는 밤하늘의 초승달처럼 명암 대비가 뚜렷한 이미지에서 밝은 피사체의 경계선 부분이 하얗게 번져 보이는 ‘빛 번짐’ 현상이다. ▲ 빛 번짐 현상 비교 이미지(삼성 노트북용 OLED vs. 로컬디밍 LCD) ‘빛 번짐’은 ‘로컬 디밍(백라이트를 구역별로 나눠 어두운 영역은 백라이트를 끄거나 줄이고 밝은 영역은 휘도를 높여 빛을 조절할 수 있는 화면 분할 구동 기술)’을 탑재한 LCD 제품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나는데, ‘로컬 디밍’을 적용하면 부분적으로 백라이트를 켜고 끌 수 있어 일반적인 LCD와 달리 더 선명한 블랙을 표현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화소별로 미세하게 빛을 조절할 수 없고 구역별로만 조절이 가능해 밝은 색과 어두운 색이 함께 표현되는 부분에서는 켜진 LED 백라이트에서 빛이 새어 나오는 ‘빛샘 현상’이 나타난다. 이로 인해 밝은 피사체 주변부가 번져 보이는 ‘헤일로’ 현상이 나타나게 된다. ▲ 삼성 노트북용 OLED가 글로벌 인증업체 UL로부터 ‘헤일로 프리’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가 내부적으로 실시한 ‘빛 번짐 정도(헐레이션, Halation) 평가 결과에 따르면…
더보기
보도자료 2022.03.30

노트북 장시간 사용에 눈 건강이 걱정이라면? ‘삼성 OLED’가 해답

□ 삼성디스플레이, 화면 깜빡임 없고 블루라이트 저감된 OLED로 글로벌 인증 획득□ TUV ‘플리커 프리’, SGS ‘아이케어 디스플레이’ 인증 동시 획득 □ 장시간 노트북 사용자에게 최고의 디스플레이 입증 노트북, 태블릿 시장의 새로운 트랜드로 부상하고 있는 ‘삼성 OLED’가 사용자의 눈 건강까지 생각하는 ‘아이 프렌들리(Eye Friendly)’ 디스플레이로 인정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는 자사의 최신 IT용 OLED가 TUV(글로벌 인증업체)로부터 화면 깜빡임이 없는 ‘플리커 프리(Flicker Free)’ 디스플레이로 인증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플리커로 불리는 화면 깜빡임 현상은 TV나 모니터가 같은 화면에서 밝기가 일정하지 않아 화면이 미세하게 떨리는 현상을 말한다. 사람의 눈으로 확인은 어렵지만 오랜 시간 이런 시청 환경에 노출될 경우 두통이나 눈 피로, 시력 저하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TUV 측에서 60㎐, 90㎐, 120㎐ 각기 다른 주사율 조건에서 테스트한 결과 삼성 OLED는 화면 깜빡임(플리커) 현상이 전혀 나타나지 않았다. 또한, 삼성 노트북용 OLED는 ‘유해 블루라이트(Blue Light)’ 방출량이 현저히 낮아 SGS(글로벌 인증업체)로부터 ‘아이케어 디스플레이(Eye Care Display)’ 인증도 함께 획득했다. 불루라이트는 디스플레이에서 나오는 푸른색 계열의 가시광선으로 이 빛에 장시간 노출되면 눈 피로는 물론, 안구 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고 수면장애를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자사 평가 결과, 삼성 OLED 제품은 LCD 대비 유해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1/3수준으로, 이번 인증 테스트 결과 화면…
더보기
보도자료 2022.03.08

QD디스플레이, 최적의 게이밍 디스플레이로 글로벌 인증 획득

□ 삼성디스플레이, SGS로부터 ‘프로 게이밍 베리파이드’, ‘아이 케어 디스플레이’ 인증 획득□ 게임 기능에 최적화된 응답속도/고주사율 및 블루라이트 저감으로 눈의 피로도 낮추어 최고의 시청 경험 제공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는 최근 글로벌 인증 업체인 SGS로부터 게이밍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눈 보호에 적합한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인증은 ▲’프로 게이밍 베리파이드 (Pro Gaming Verified)’ ▲’아이 케어 디스플레이 (Eye Care Display)’ 총 2가지이다. 특히 ‘프로 게이밍 베리파이드’는 응답속도, 주사율, 시야각, 빛샘(Halo), 컬러 등을 포함한 종합인증으로, QD디스플레이는 모든 항목에서 우수한 Platinum 수준으로 알려졌다. SGS는 QD디스플레이에 대해 ▲빠른 응답 속도 및 깨끗하고 선명한 화질 ▲유해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적어 눈 건강과 시력 유해성이 낮은 게이밍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로 평가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앞서 SGS로부터 ‘컬러’, ‘시야각’ 부문에서 3건의 인증을 획득, 차별화된 화질 우수성을 증명했으며 이번에 2가지 인증을 추가하여 총 5개의 인증을 획득하였다. QD, 빠른 화면 전환 및 선명한 화질로 최고의 게이밍 디스플레이 QD디스플레이는 응답속도에서 업계 최고인 0.1ms 수준(Gray to Gray기준)이며, 추가로 SGS로부터 0.01ms 응답속도(Black to White기준) 와 주사율에서는 모니터 175Hz, TV 144Hz를 동시에 만족하여 인증 받았다. QD디스플레이는 자발광으로 기존 LCD와 달리 액정 동작 시간이 필요 없으므로 빠른 응답속도가 장점이며 따라서 빠르게 전환되는 화면에서도 영상의 끊김과 끌림이 없다. 또한 각 픽셀을 개별적으로…
더보기
보도자료 2022.02.16

‘다이아몬드 픽셀’, ‘에코스퀘어 OLED’가 뭐길래? 삼성디스플레이 기술 홍보영상, 유튜브 조회수 1700만 돌파

□ 영상 게시 한달 여 만에 유튜브 1700만, 웨이보 1400만 뷰 기록□ 다이아몬드 픽셀, 에코스퀘어 OLED 등 삼성 OLED 핵심 기술 소개□ 삼성디스플레이, IP자산 보호 위해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 전개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의 OLED 핵심 기술을 소개하는 영상이 온라인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회사의 독자 기술인 다이아몬드 픽셀(Diamond Pixel™)과 ‘에코스퀘어 OLED(Eco²OLED™)’ 홍보 영상(OLED World by Diamond Pixel™)이 유튜브 조회수 1700만 뷰, 웨이보 1400만 뷰를 기록, 통합 조회수 3100만 뷰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영상 게시 후 한달 여 만이다. 다이아몬드 픽셀(Diamond Pixel™)은 삼성디스플레이가 ’13년 갤럭시S4에 최초 적용한 픽셀 구조로 인간의 망막이 적색(R), 녹색(G), 청색(B) 중 녹색에 가장 민감하게 반응한다는 것에 착안해 녹색 소자를 늘리고 45도 대각선 방향으로 화소를 배열한 것이 특징이다. ‘에코스퀘어 OLED(Eco²OLED™)’ 역시 삼성디스플레이가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한 무편광 저전력 기술로 편광판을 없애 광효율을 극대화한 기술이다. ▲ 온라인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삼성디스플레이 기술 홍보영상의 장면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근 들어 이런 고유 기술을 브랜드화하며 다양한 홍보 콘텐츠를 제작,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이번에 제작한 영상은 1분36초 분량으로 주인공이 다이아몬드 모양의 픽셀을 통해 디스플레이 내부를 형상화한 가상 세계로 빠져든다는 내용이다. 고해상도 구현과 문자 표현에 최적화된 다이아몬드 픽셀(Diamond Pixel™)과 편광판을 없애 패널의 밝기를 개선한 ‘에코스퀘어 OLED(Eco²OLED™)’ 기술의…
더보기
보도자료 2022.02.06

삼성디스플레이, OLED 소재 평가 시뮬레이션 플랫폼 구축···협력사들과 상생협력 강화

▲ Sync-OLED 플랫폼을 활용하여 시뮬레이션 결과를 분석하고 있는 엔지니어 모습 □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와 플랫폼 공동개발하여 일반 공개□ 소재 특성 평가 표준화로 협력사들의 성장을 지원하며 상생협력 마련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가 OLED 패널 성능 향상의 핵심인 유기재료 생태계를 강화하고 실력 있는 협력사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소재 특성 평가 시뮬레이션 플랫폼을 구축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7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슈퍼컴퓨팅응용센터와 공동으로 OLED 소재의 특성을 사전 평가하는 시뮬레이션 플랫폼 ‘Sync-OLED'(https://sync-oled.edison.re.kr)를 개발해 일반에 공개했다. ‘Sync-OLED’는 OLED 소재 고유의 기본 특성 이외에도 전하 이동도 등 OLED 성능과 밀접하게 연관되는 복합적인 특성을 시뮬레이션 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삼성디스플레이의 기존 협력사뿐 아니라 소재기업 및 연구기관 등이 별도의 사용 동의만 거치면 사용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협력사들이 소재 특성을 자체적으로 시뮬레이션 하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 구입과 전문인력 고용 등에 수 억원의 비용이 소요된다. 또한 전문 소프트웨어 사용이 가능한 슈퍼 컴퓨팅 서버를 갖추기 위해 수십 억원의 초기 투자 비용도 발생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러한 협력사들의 시뮬레이션 인프라를 지원하기 위해 2020년부터 2년간 한국과학기술정보원 슈퍼컴퓨팅응용센터와 함께 유기 소재 시뮬레이션툴을 개발하고 플랫폼 서버를 슈퍼컴퓨팅응용센터에 구축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국내 유기 소재 전문기업인 솔루스첨단소재 전자소재사업본부장 김태형 전무는 “솔루스첨단소재가 중장기적으로 소재 성능 예측에 관심을 가져온 만큼 이번 시스템 구축 시도는 상생협력의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며 “삼성디스플레이의 시뮬레이션 플랫폼을 활용한 고효율의 유기 소재 개발로 OLED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 라고 밝혔다. 이창희 삼성디스플레이 연구소장 부사장은 “OLED 시장이 모바일을 중심으로…
더보기
보도자료 2022.01.25

삼성디스플레이, KAIST와 손잡고 ‘우수인재’ 양성

□ 삼성디스플레이, KAIST에 채용 연계형 인재양성 과정 신설□ 24일, KAIST 대전 캠퍼스에서 상호양해각서(MOU) 체결□ 향후 5년간 50명 선발해 석·박사 과정 장학금 지급 및 입사 보장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최주선)와 KAIST가 손잡고 ‘K디스플레이’를 이끌어갈 핵심 인재 육성에 나선다. 삼성디스플레이와 KAIST는 24일 KAIST 대전캠퍼스에서 채용 연계형 인재양성 과정(Educational Program for Samsung Display, EPSD) 신설을 추진하는 데 합의하고 상호양해각서 (MOU)를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주선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이광형 KAIST 총장을 비롯해 김보원 KAIST 대외부총장, 이상엽 KAIST 연구부총장, 이창희 삼성디스플레이 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상호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KAIST는 전기및전자공학부 등 관련 학과에서 석∙박사 과정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하는 디스플레이 교육과정을 운영하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022년부터 5년간 총 50명의 우수 인재를 선발해 석∙박사 과정에 필요한 장학금 및 학자금을 지원하고 졸업 후에는 입사를 보장한다. 최주선 삼성디스플레이 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디스플레이 산업의 기술 경쟁이 갈수록 첨예해지면서 우리 기업들의 경쟁력을 지키기 위해 전문 인재를 육성하고 확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KAIST와의 협력이 회사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한국 디스플레이 산업의 저변을 강화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광형 KAIST 총장은 “한국의 디스플레이 연구 역량이 세계에서 인정받도록 미래 인재 양성에 전력을 다함은 물론, 기술 맞춤형 산학협력의 모범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이어, “최근 폴더블·퀀텀닷(QD) 디스플레이…
더보기